Today 2019.07.22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일반

"무고·명예훼손 검토중" 조재범, 심석희 성폭행 주장에 반박

  • 기사입력 2019.01.10 08:47:43   |   최종수정 2019.01.10 08:51:05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쇼트트랙 국가대표 심석희가 자신을 성폭행한 혐의로 고소한 조재범 전 코치 측이 심석희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조재범 전 코치의 사건을 맡은 변호인은 9일 매체를 통해 이같은 사실을 주장했다.

 

조재범의 변호인은 "오늘 오전에 조재범을 구치소에서 만나고 왔는데 심석희가 이런 주장을 한 데 대해 굉장히 당황스러워한다"라며 "자신은 절대 성폭행을 한 적이 없다며 억울해하고 있다"고 전했다.

 

변호인은 심석희가 성폭행을 당한 장소라고 밝힌 태릉 및 진천선수촌과 한체대 빙상장의 라커룸을 언급하며 라커룸은 지도자나 선수들에게 공개된 곳이기 때문에 성폭행이 일어날 수도 없다고 했다.

 

그는 "아직 고소장도 받지 못한 상태여서 도대체 어떤 주장인지 알 수 없지만 확실한 것은 성폭행은 없었다는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난 9일 KBS 보도에 따르면 조 전 코치 측은 무고나 명예훼손으로 맞고소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조재범은 2011년부터 지난해 1월까지 심석희를 비롯한 쇼트트랙 선수 4명을 상습적으로 성폭행한 혐의로 지난해 8월 징역 10월의 실형을 선고받고 구치소에서 수감 중이다. 

 

심석희는 지난달 17일 수원지법에서 열린 조 전 코치의 상습상해 및 재물손괴 사건 항소심 2차 공판에 증인으로 출석한 뒤 조 전 코치에 대한 성폭행 고소장을 경찰에 제출했다.

 

그는 고소장을 통해 고등하교 2학년이던 2014년 여름부터 태릉선수촌과 진천선수촌, 한체대 빙상장 등에서 수차례에 걸쳐 조 전 코치에게 성폭행과 강제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노란 비키니' 서현숙..."바다로 이끄는 유혹!"
    '몸매가 다했다' 현아, 무대 뒤집어놓은 '핫팬츠+크롭탑' 자태
    "수영복을 왜 입었냐면"…설리, 포즈부터 과감한 '요염 바캉스'
    "오늘도 파격 섹시"…제시, 눈 둘 곳 없는 비키니 자태 'HOT바디'
    [줌 in 포토+] 스무살 대학교 새내기가 미스맥심 콘테스트 12강 진출?
    [줌 in 포토+] '미스맥심 콘테스트' 장혜선..'베이비 페이스에 반전..
    '돌아온 리더' 이효리, 여전한 섹시미+카리스마 '대체불가 매력'
    [M+포토] '사랑의 하트' 청하, "팬여러분 사랑합니다!"
    '파격의 아이콘' 화사, 세미 누드로 커버 장식 '구릿빛+탄탄 몸매'
    트와이스 나연, 데뷔 첫 단독 화보…'청순 미모+늘씬 각선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