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9.16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연예일반

양현석, 비아이 마약 사건 개입 의혹 "진술 번복 종용+변호사 선임"

  • 기사입력 2019.06.13 07:56:03   |   최종수정 2019.06.13 07:56:03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가 비아이에게 마약을 건넸다고 진술한 A씨에게 변호사까지 붙여주며 진술 번복을 종용했다는 의혹이 불거졌다. 

 

지난 12일 KBS 뉴스는 '사건 핵심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양현석 대표가 비아이와 마약 관련 메시지를 주고 받은 A씨에게 진술 번복을 강요하고 변호인까지 붙여줬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경찰은 2016년 A씨를 조사할 당시 비아이를 공범으로 적시했으나 A씨가 "비아이에게 마약을 준 사실이 없다"라며 진술을 번복 했다는 이유로 비아이에 대해 아무런 조사를 하지 않았다. A씨는 진술 번복 이유에 대해 "말하지 않겠다. 말하기 싫다"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건의 핵심 관계자는 "양현석이 A씨의 진술을 번복하도록 강요했다는 사실, 직접 변호사를 선임해줘서 조사에 동석하도록 만들었다는 사실까지도 확인했다"라고 밝혔다.

 

이에 관해 당시 A씨의 변호를 맡았던 변호인은 답변을 거부한 상태. 그러면서도 그는 "변호사 비밀유지 의무 있는 거 아시지 않나"라며 "안된다 말할 수 없다"라고 전했다.

 

YG측은 해당 의혹에 대해 당시 비아이와 관련된 소문의 진위를 확인하기 위해 A씨를 만났을 뿐 진술 번복을 종용하거나 변호인은 선임해 준 적이 없다고 해명했다.

 

앞서 비아이와 A씨가 주고 받은 메신저 내용은 한 매체를 통해 세상에 알려졌다. 비아이는 마약 투약 경험이 있는 A씨에게 메신저를 통해 마약류 일종인 LSD를 구입할 수 있는지 문의하며 "같이 해봤으니까 물어보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 "100만원 어치를 소유하고 싶다", "천재가 되고 싶어 하는 것" 등의 말도 남겼다. 

 

비아이는 해당 메시지가 보도되자 "잘못을 겸허히 반성한다"면서 그룹 탈퇴를 선언했다. 다만 "겁이 나고 두려워서 마약은 하지 못했다"고 부인했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도시경찰 프로모션

    hot 포토

    더보기
    [M+포토] '뉴욕댁' 서민정, '뉴욕 메츠에서 시구'
    '호날두♥' 조지나 로드리게스, 파격 언더웨어 화보 '블랙 시스루'
    '이런 모습도 찰떡' 설현, 슈트 패션으로 뽐낸 시크미
    "믿을 수 없는 프레임" 아린·우기·지애, 예쁨 폭발 미모 3대장
    "블랙 시스루 드레스"…트와이스 모모, 컴백 티저 속 '고혹美'
    블랙핑크 지수·로제, 하와이 햇살 아래 '빛나는 미모'
    '망사스타킹+핫팬츠' 김연정, 완벽 8등신 몸매로 '팬심 올킬'
    '청순함 물씬' 설현, 한 뼘 미니스커트에 드러난 '11자 각선미'
    [M+포토] 모모랜드 연우, '옷매무새 고치고'
    [Car&Girl] 레이싱모델 오아희 '섹시와 큐티 완벽 커버'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