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7.13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왕년의 유망주' 프로파, 샌디에이고로 트레이드…2루수 경쟁 도전장

  • 기사입력 2019.12.03 10:53:15   |   최종수정 2019.12.03 10:53:15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쥬릭슨 프로파(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쥬릭슨 프로파(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내야 전천후 유틸리티 쥬릭슨 프로파(26)가 샌디에이고로 둥지를 옮겼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3일(한국시간) "샌디에이고는 내야수 프로파를 얻는 대가로 포수 유망주 오스틴 앨런과 추후지명선수 혹은 현금을 오클랜드에 내주기로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구단 양측도 공식 채널을 통해 사실을 알렸다.

 

프로파는 지난 2010년 텍사스 레인저스와 계약 당시 국제 유망주 중 최대어로 평가받던 내야수다. 2013년에는 '베이스볼 아메리카(BA)' 등 공신력 있는 유망주 평가 매체 랭킹에서 1위에 올라 엄청난 기대를 받았다.

 

그러나 이후 어깨 부상과 부진으로 내리막을 타다 2018년 텍사스에서 146경기 20홈런 77타점 타율 0.254 OPS 0.793으로 가능성을 보였다.

 

 

올시즌을 앞두고 삼각 트레이드로 오클랜드로 이적한 프로파는 시즌 초반 극심한 타격 부진을 겪다 후반기 간신히 반등에 성공했다. 20홈런을 때려내긴 했지만 139경기 타율 0.218 OPS 0.711의 아쉬운 성적만을 남겼다.

 

오클랜드는 논텐더 마감시한을 앞두고 트레이드에 성공했다. 샌디에이고는 앞서 내야 유망주 루이스 우리아스를 밀워키로 보내 2루 보강이 필요한 상황이었다.

 

샌디에이고의 단장인 A.J. 프렐러는 과거 텍사스 레인저스의 국제 스카우트로 프로파와 연을 맺은 바 있다. 프로파는 새 팀에서 그렉 가르시아, 이안 킨슬러, 타이 프랑스 등과 함께 내야 경쟁에 나설 전망이다.

 

도상현 기자 shdo@mbcplus.com



mlb보상이벤트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스포츠매니아

    hot 포토

    더보기
    "단발병 유발자" 하지원 치어리더, 눈웃음 매력적인 청순 소녀
    [M+포토] 하지원 치어리더, '매력적인 눈웃음'
    '맥스큐 커버걸' 포켓걸 포토카드, 추가 10장 공개!
    [줌 in 포토+] 'KIA 치어 데뷔' 김해리, "곧 솔로가수도 데뷔합니..
    "즐겁구나" SK 이미래·김맑음, 치어리더 대표 흥 자매
    [M+포토] 네이처 새봄, '강렬한 레드 슈트'
    [줌 in 포토+] '완판녀' 이종은, 헬스 남성잡지 맥스큐 미공개 화보..
    재경, 청순부터 우아함 넘나드는 화보...이제는 '가수'보다 '배우'로
    두산 치어 천온유, 긴 생머리+새하얀 피부 '청순 미녀'
    김도연, 독보적 세련美 담은 패션 화보 공개...러블리 시크의 정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