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2.29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특급 좌완' 헤이더, 연봉조정 패배···410만 달러 확정

  • 기사입력 2020.02.15 11:40:38   |   최종수정 2020.02.15 11:41:21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조시 헤이더(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조시 헤이더(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 2020 MLB 시범경기 LIVE는 엠스플뉴스 PC/모바일/앱에서 시청 가능합니다.

 

[엠스플뉴스]

 

트레이드 이야기까지 나왔던 특급 불펜 조시 헤이더(25·밀워키 브루어스)가 구단과의 연봉조정에서 패배했다. 선수는 현 평가방식에 대해 불만을 드러냈다.

 

미국 언론들은 2월 15일(한국시간) 헤이더와 구단 간의 연봉조정신청에서 구단이 승리했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헤이더는 내년 410만 달러의 연봉을 받게 된다. 헤이더는 2020년 연봉으로 640만 달러를 받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2년 연속 트레버 호프먼 상을 받은 헤이더는 내셔널리그 최고의 구원투수다. 2018년에는 55경기에 등판에 6승 1패 12세이브 21홀드 평균자책 2.43을 기록했다. 81.1이닝 동안 탈삼진은 무려 143개를 솎아냈다. 올 시즌에도 37세이브와 평균자책 2.62로 활약했다.

 

 

2년 간의 기록을 토대로 이번 스토브리그에서 첫 연봉조정신청 자격을 얻은 헤이더는 급격한 연봉인상을 꿈꿨다. 하지만 연봉 상승 폭을 부담스러워하며 트레이드까지 고려한 밀워키 구단으로서는 헤이더에게 많은 연봉을 줄 수 없었다.

 

헤이더는 현재 상황에 불만을 토로했다. 특히 세이브 개수로 구원투수를 평가하는 구식 사고에 큰 불만을 품고 있다. 헤이더는 "야구는 항상 변화하고 시스템이 이에 맞춰 바뀌어야 한다"면서 "많은 구원투수가 과거의 고정 역할에서 벗어나 다양한 형태로 등판한다"고 항변했다.

 

양정웅 기자 dooge2080@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트와이스 나연, 산뜻한 봄 느낌 전하는 화보 공개...상큼 '과즙미' ..
    [줌 in 포토+] 2020 LG 치어리더스..."새 멤버는 원민주!"
    [줌 in 포토+ ] 류세비 ‘시크릿 B’, 디지털 화보집 출간 기념 베스..
    [M+포토] 여자친구, '우리 예린이 얼굴이 복지다'
    [줌 in 포토+] '금발 여신' 하지원, 고교생에서 숙녀 변신!
    [M+포토] '쇼챔' 에버글로우 이런, '인형이 춤을 추네'
    [M+포토] '쇼챔' 여자친구, '분위기 완전 팬미팅'
    [M+포토] 아이유, '청순미 가득해'
    베리굿 조현, 관능의 끝...섹시함 무기로 한 다채로운 화보 공개
    [줌 in 포토+] '하나은행 치어리더' 윤별하, 멋진 오프닝 공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