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4.05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잇단 설화 일으킨 오브리 허프, SF 우승 10주년 행사 제외

  • 기사입력 2020.02.18 13:49:29   |   최종수정 2020.02.18 13:49:29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2010년 월드시리즈 우승 행사에 참석한 허프(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2010년 월드시리즈 우승 행사에 참석한 허프(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 2020 MLB 시범경기 LIVE는 엠스플뉴스 PC/모바일/앱에서 시청 가능합니다.

 

[엠스플뉴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가 SNS를 통해 논란이 되는 발언을 자주 했던 전 메이저리그 선수 오브리 허프(43)를 구단 우승 10주년 행사에 초청하지 않기로 했다.

 

'디 애슬레틱'은 2월 18일(이하 한국시간) 샌프란시스코 구단이 보낸 성명서를 인용해 허프가 올해 8월 17일에 열리는 2010년 월드시리즈 우승 10주년 행사에 참석하지 못한다고 전했다. 허프는 2010년 157경기에 출전해 타율 0.290 26홈런 86타점을 기록하며 MVP 투표 7위에 올랐다.

 

이런 활약으로 우승을 이끈 허프가 기념 행사에 참여하는 것은 당연한 수순이다. 그러나 허프의 평소 행동이 발목을 잡았다. 허프는 은퇴 후 SNS상에서 쏟아낸 말로 인해 자주 구설에 올랐다.

 

지난해 "(야구나 미식축구 등 운동을 제대로 한 적도 없는) 여성들이 출산했다는 이유만으로 남성들에게 위자료를 받아 갈 자격이 없다"는 트윗을 올려 비난을 받았다. 올 초에도 이란 여성 납치와 노예화를 주장해 설화를 일으켰다.

 

지난 1월 18일에는 친정팀 샌프란시스코가 알리사 나켄을 메이저리그 최초의 여성 정식 코치로 고용하자 "여자 소프트볼 선수 출신의 지도를 받는다는 것은 상상할 수 없다"는 발언을 했다가 곤욕을 치렀다. 구단 입장에서도 여러 논란을 일으킨 선수를 행사에 초청할 수는 없었다.

 

한편 허프는 샌프란시스코의 이런 조치에 대해 "5초짜리 햇 팁(모자 끝을 만지며 인사하는 행위)을 위해 내 의견을 바꿀 생각은 없다"며 강경한 입장을 표시했다.

 

 

양정웅 기자 dooge2080@mbcplus.com

 

* 2020 MLB 시범경기 LIVE는 엠스플뉴스 PC/모바일/앱에서 시청 가능합니다.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첫 단독 화보=인생샷' 트와이스 사나, 섹시+상큼 다 가진 매력돌
    '청순의 대명사' 수지, 청바지+티셔츠로 뽐낸 '봄의 여신'
    [줌 in 포토+] '무용수 머슬퀸' 이예진, 비키니 화보 촬영 현장 공개
    "꽃보다 JOY"…레드벨벳 조이, 넘사벽 비율+청순 섹시미 폭발
    배우 박신혜, 상큼함 가득한 화보 공개...'싱그러움 가득'
    배우 조윤서, '생애 첫 단발' 화보 공개...몽환적 매력
    [줌 in 포토+] '피트니스 여신' 김자연, 심쿵 비키니 화보 공개
    [M+포토] '쇼챔 퇴근길' 채령, '청순미가 뿜뿜'
    배우 강한나, 상큼한 봄 향기 물씬...청초함 돋보이는 화보 공개
    브아걸 가인, 퓨어한 매력의 화보 공개...'내추럴 섹시'란 이런 것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