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12.05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WS1] 가을 악몽 잊은 커쇼 "우리가 최고의 팀이다"

  • 기사입력 2020.10.21 16:01:41   |   최종수정 2020.10.21 16:05:13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클레이튼 커쇼(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클레이튼 커쇼(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월드시리즈 1차전 선발로 출격한 클레이튼 커쇼(32·LA 다저스)가 유감없이 에이스의 면모를 발휘했다. 
 
커쇼는 10월 21일(이하 한국시간) 글로브 라이프 필드에서 열린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월드시리즈 1차전에서 6이닝 2피안타 8탈삼진 1실점 호투를 펼쳤다. 상대 타선을 압도한 커쇼의 활약 속에 다저스는 8-3으로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1회 커쇼는 1사 1, 2루 고비를 맞았지만, 헌터 렌프로를 삼진으로 돌려세웠고 마누엘 마고도 투수 땅볼로 처리하며 위기관리 능력을 과시했다. 이후 커쇼는 5회 2사까지 13타자 연속 범타 행진을 이어가는 괴력을 드러냈다.
 
하지만 커쇼는 5회 일격을 당했다. 2사에서 케빈 키어마이어에게 슬라이더를 던졌다가 우중간 담장을 넘어가는 솔로포를 허용한 것. 하나, 6회를 실점 없이 마무리한 커쇼는 투구수 78개로 임무를 완수했다.
 
경기 후 커쇼는 인터뷰에서 "많은 선수들이 잘해 주고 있다. 특별한 팀이다"면서 "우리가 최고의 팀이라고 생각한다. 우리의 클럽하우스는 그렇게 믿고 있는 것 같다"라며 사기를 북돋웠다.
 
게다가 커쇼는 팀에 굳건한 믿음을 보냈다. 그는 "분명 패배하는 날이 있을 수도 있다. 하지만 선수들이 제 역할을 한다면, 패배하는 일은 없을 거라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커쇼는 지난 챔피언십시리즈 4차전 부진(5이닝 4실점)을 딛고 팀 승리의 선두에 섰다. 보란 듯이 쾌투를 보였다. 5회 커쇼는 윌리 아다메스를 삼진으로 잡아내며 포스트시즌 통산 200번째 탈삼진을 달성하기도 했다. 역대 2위 반열에 오른 커쇼는 1위 저스틴 벌랜더(205탈삼진)를 바짝 추격하며 새로운 역사를 쓸 준비를 하고 있다.
 
 
박윤서 기자 fallininvon@mbcplus.com
 
* 2020 MLB 생중계, 엠스플뉴스 PC/모바일/앱에서 시청하세요!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1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스페셜 팩 홍보배너
    그랜드파이널 배너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이 모델 정체가?” 미스맥심 이유진, 차세대 글래머 ..
    문채원, '청순 장인'의 위엄...화보 비하인드서도 분위기 '폭발'
    [줌 in 포토+] 상큼발랄 과즙미! 대세 미녀 트로트 가수 김나희 맥..
    [줌 in 포토+] 헬스 남성잡지 맥스큐, '백성혜X박은혜' 2021 시크릿..
    '실물여신' SK 치어리더 이미래, 웨딩사진 독점공개
    [M+현장] 4명의 미녀 더블지걸, '김서하-장혜은-천세라-최예록'
    머슬마니아 스포츠모델 그랑프리 정한나-남승준, ‘맥스큐’ 단독 표..
    [줌 in 포토+] ‘논문 쓰다가… 덜컥 우승’ 아이돌 미모 대학원생, 최..
    엠스플 미녀 아나운서 5인방, 코리아 당구 그랑프리 '프로필 비하인..
    김태리, 캐주얼부터 우아함까지...다채로운 매력의 화보 공개
    엠스플레이사인볼이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