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7.11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연예일반

"명예훼손" vs "IP차단 당해" 효린, 학폭 논란→진실 공방 '2차전'

  • 기사입력 2019.05.27 10:47:23   |   최종수정 2019.05.27 10:47:58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씨스타 출신 효린을 둘러싼 학교 폭력 논란이 2차전으로 접어든 모양새다.

 

지난 25일 A씨는 중학교 1학년 때부터 3년간 효린에게 상습적으로 옷과 현금 등을 빼앗기고 화풀이 대상으로 전락해 아파트 놀이터에서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효린 소속사 브리지 측은 26일 "15년 전 기억이 선명하지 않은 상황이라 사실 관계를 확인 중이다. 피해자라 주장하는 분을 직접 찾아뵐 생각이다. 해결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A씨는 "15년 만에 김효정(효린)을 만나 또 그 공포감을 느껴야 하나. 그 무서운 눈빛을 면전에 볼 자신이 없다. 먼저 연락을 해서 사과하는 게 맞는 것"이라며 사과를 촉구했다.

 

그러나 A씨의 폭로 이후 A씨 또한 학교 폭력 가해자였다는 폭로글이 이어졌고 A씨는 작성했던 게시물을 모두 삭제했다. 이에 A씨가 과거의 악연으로 효린의 이미지를 고의적으로 훼손한 게 아니냐는 의혹이 불거지기도 했다.

 

효린 측도 "불특정 다수에게 온갖 추측과 논란을 야기시킨 뒤 버젓이 글을 삭제하고 사과만을 바란다는 누군가로 인한 이번 사태에 매우 비통한 마음을 전한다. 해당 글을 올린 이에 참을 수 없는 모욕감과 명예훼손으로 엄중히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강경 대응으로 태도를 전환했다.

 

 

그러자 A씨는 기사 댓글을 통해 "기사 뜨고 몇 시간 뒤 효린에게 다이렉트 메시지가 왔다. 만나서 얘기하고 싶은데 연락처 좀 보내달라고 하더니 연락이 없다. 중학교 동창들에게 연락처를 묻고 다닌다길래 직접 연락처를 남겼으나 감감무소식"이라고 맞섰다.

 

특히 A씨는 "포털 사이트가 내 IP를 차단시켰다. 만나서 연락하자더니 연락없이 고소하겠다고 입장을 변경했다"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효린 측이 해당 포털 사이트에 IP차단을 의뢰했는지 사실을 확인할 수도 없고, 무엇보다 하나의 IP가 차단당했다고 하더라도 다른 IP를 사용해 글을 작성할 수 있기에 여전히 A씨의 입장에 의혹이 일고 있다.

 

효린의 학교 폭력 논란이 또 다른 진실공방전으로 이어진 가운데 사건의 진실에 귀추가 주목된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mlb보상이벤트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스포츠매니아

    hot 포토

    더보기
    [M+포토] 하지원 치어리더, '매력적인 눈웃음'
    '맥스큐 커버걸' 포켓걸 포토카드, 추가 10장 공개!
    [줌 in 포토+] 'KIA 치어 데뷔' 김해리, "곧 솔로가수도 데뷔합니..
    "즐겁구나" SK 이미래·김맑음, 치어리더 대표 흥 자매
    [M+포토] 네이처 새봄, '강렬한 레드 슈트'
    [줌 in 포토+] '완판녀' 이종은, 헬스 남성잡지 맥스큐 미공개 화보..
    재경, 청순부터 우아함 넘나드는 화보...이제는 '가수'보다 '배우'로
    두산 치어 천온유, 긴 생머리+새하얀 피부 '청순 미녀'
    김도연, 독보적 세련美 담은 패션 화보 공개...러블리 시크의 정석
    [M+포토] 손연재, '미소가 아름다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