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MLB CUT] 팔 맞고, 다리 맞고…류현진 수난의 날 (영상)

 

 

[엠스플뉴스]

 

LA 다저스 류현진이 수난의 날을 보냈다.

 

류현진은 5월 19일(이하 한국시간) 다저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류현진은 4회까지 매회 주자를 내보냈지만, 2실점으로 틀어막으며 팀의 리드를 지켰다. 그러나 이후, 류현진에게 불운이 잇달아 찾아왔다. 4회 말 두 번째 타석에 들어선 류현진은 상대 선발 에디슨 볼케스의 91마일짜리 공에 오른쪽 팔뚝을 맞았다. 공에 맞은 부위가 좋지 않았지만, 류현진은 큰 부상없이 1루에 걸어나갔다. 

 

 

 

그 후에도 수난은 이어졌다. 마운드에 오른 류현진은 6회 초 1사 1루서 저스틴 보어의 강습타구 때 무릎을 강타당했다. 본인은 괜찮다는 표시를 취했지만, 1루수 애드리안 곤잘레스는 곧바로 코칭스텝을 호출했고 다저스 벤치의 판단은 교체였다.

 

이 순간이 이날 류현진의 마지막 투구였다. 총 79개의 투구수를 기록한 류현진은 팀이 5-2로 앞선 채 마운드서 내려왔다. 

 

몸 맞는 공 이후 트레이너의 진단을 받고 있는 류현진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몸 맞는 공 이후 트레이너의 진단을 받고 있는 류현진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박정수 기자 pjs12270@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몽환미+청순' 제니, 어떤 컨셉도 OK '新 화보 장인'

'뚜두뚜두 첫 1위' 블랙핑크 "블링크 고마워요"

'한 여름날의 비키니' 홍수아, 바비인형급 몸매 인증

'YG 댄서 출신' 치어리더 이주아, 휴가지서 모델 포스 '뿜뿜'

"수염 기를까봐요" 태연, 이토록 사랑스러운 쥐성애자

'물오른 성숙美' 설리, 깊이 파인 브이넥 '강렬'

에이핑크 손나은, 하의실종 패션으로 뽐낸 8등신 몸매

'마지막까지 완벽' 설현, 막방서 뽐낸 마네킹 몸매

'만개한 미모' 태연, 컴백 앞두고 요정美 발산

'셔츠+언더웨어 Mix' 강민경, 해방촌 분위기에 취했다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68.0%
스웨덴전 0-1 패배, 가장 큰 문제점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