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엠스플 현장] '마의 60구' 못 버틴 주권, 5.1이닝 4실점 2승 실패

주권이 4-0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2승 도전에 실패했다(사진=엠스플뉴스) 주권이 4-0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2승 도전에 실패했다(사진=엠스플뉴스)

 

[엠스플뉴스=대전]

 

'마의 60구' 고비를 넘기지 못했다. KT 우완 주권이 초반 4-0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2승 도전에 실패했다.

 

주권은 5월 16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한화 전에 선발등판해 5.1이닝 3피안타 3볼넷 4실점(3자책)을 기록했다. 3회까지는 노히트 행진, 4회까지도 무실점 행진을 펼쳐 2승이 눈앞에 보이는 듯 했지만 투구수가 많아진 5회 이후 흔들려 승리를 챙기지 못했다.

 

3회까지는 완벽했다. 주권은 힘있는 빠른 볼과 슬라이더, 체인지업, 포크볼 등 다양한 변화구를 앞세워 공격적인 투구를 펼쳤다. 3회까지 출루를 허용한 주자는 1회 볼넷으로 내보낸 김태균 하나뿐. 빠른 볼 구속이 최고 146km/h까지 나올 만큼 구속과 구위가 모두 뛰어났다. 4회 제라드 호잉에 허용한 첫 안타도 좌익선상 쪽에 떨어지는 빗맞은 안타였다. 주권의 호투 속에 KT는 4회 대거 4득점, 4-0으로 크게 앞서 나갔다.

 

4회까지 투구수 54구를 던지며 호투한 주권은 5회부터 조금씩 흔들렸다. 1사후 신예 김태연에 좌중간에 떨어지는 안타를 맞은 뒤, 포수 최재훈에 좌익선상을 타고 펜스까지 굴러가는 2루타를 허용해 이날 첫 점수를 내줬다(4-1). 

 

투구수 60개를 전후로 잘 맞은 안타 두 개가 연속해서 나오면서 실점으로 이어졌다. 유격수 악송구가 겹친 사이 최재훈은 3루까지 진루. 이어 9번 정은원의 외야 희생플라이로 최재훈이 홈을 밟아 점수는 4-2, 두 점차가 됐다.

 

투구수 70개를 넘긴 6회 투구내용은 더 좋지 않았다. 1사후 김태균을 5구 만에 볼넷으로 내보냈다. 4번 호잉 상대로도 체인지업 3개가 모두 볼이 되면서 3-0 불리한 카운트에 몰렸다. 카운트를 어렵게 3-2까지 끌고 갔지만, 6구째 던진 투심이 볼이 되며 연속 볼넷. 

 

1사 1, 2루에 좌타자 이성열 타석이 되자 결국 KT 벤치는 주권을 마운드에서 내리고 좌완 심재민을 마운드에 올렸다. 그러나 심재민은 이성열 상대 1-2의 유리한 카운트에서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3점 홈런을 얻어맞았다. 4-5 한화의 역전. 주권의 2승째가 멀리 날아간 순간이다.

 

이날 경기를 앞두고 KT 김진욱 감독은 최근 주권의 살아난 구위를 언급하며 "빠른 볼의 볼끝이 이전보다 훨씬 좋아졌다"고 칭찬했다. 김 감독은 "이전에는 투구수 4, 50개가 되면 눈에 보일 정도로 볼끝이 밋밋했다. 보통 투수들이 5, 60구 사이에 제일 볼끝의 힘과 회전수가 떨어지는데, 그 고비를 넘어가면 괜찮다. 주권은 1군에 돌아온 뒤 7, 80구까지도 자기 볼을 때린다"고 했다.

 

그러나 이날 경기에선 투구수 60개를 전후로 급격히 구위가 떨어지는 모습을 보였다. 4회까지는 움직임이 좋은 볼의 힘을 앞세워 한화 타선을 제압했지만, 5회부터 잘 맞은 타구가 연이어 나오면서 실점을 허용했다. 투구수가 더 많아진 6회엔 빠른 볼을 자신있게 던지지 못하고 변화구 피칭을 하다 연속 볼넷으로 위기를 자초했다. 감독의 기대와 달리, 이날 주권은 투구수 60개를 전후로 전혀 다른 투수가 된 것처럼 보였다. 

 

배지헌 기자 jhpae117@mbcplus.com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큐티+섹시' 치어리더 안지현, 산타로 변신 '인형美 물씬'

[M+포토] 구구단 미나, '최고의 성형=다이어트 성공했어요'

'청바지+크롭티' 김연정, 남심 올킬한 완벽 '대문자 S라인'

"심장 멎는 줄 알았다" 치어리더 강윤이, SK와이번스 우승 소감

'컴백 D-8' EXID 혜린, 티저 공개…레드 컬러 슈트+고혹적인 눈빛

'청순+섹시' 트와이스, 9人9色 현실 여친룩 "물오른 미모"

[M+포토] '승리 기원' 서현숙, "제발 점수 좀.."

[M+포토] '화려한 외출' 신아영, "여러분 반갑습니다!"

[현장포토] '2018 MGA' 모모랜드, "예쁘게 찍어주세요!"

'대세 그룹' 워너원, "2018 MGA 참석했습니다!"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94.4%
야구 류현진 vs 축구 손흥민, 2018년을 빛낸 스타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