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美 언론 "박병호, DH자리 경쟁서 앞서있어…개막전 주전 예상"

 

[엠스플뉴스]

 

미네소타 트윈스 박병호가 시범경기 네 번째 홈런을 쏘아올렸다.

 

박병호는 3월 2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오토 익스체인지 스타디움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토론토 블루제이스전에 7번-1루수로 선발 출전해 2타수 1안타(1홈런) 2타점을 기록했다. 

 

첫 타석 삼진으로 물러난 박병호는 팀이 0-0으로 맞선 5회 무사 1루에서 상대 선발 프란시스코 리리아노의 92마일짜리 패스트볼을 받아쳐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투런 홈런을 터뜨렸다. 6회에는 볼넷을 추가해 두 번째 출루에 성공한 박병호는 8회 대타로 교체돼 이날 경기를 마쳤다.

 

미국 스포츠 전문 매체 'FOX 스포츠'는 경기 후 기사를 통해 박병호의 활약상을 언급했다. 이 매체는 이날 박병호의 홈런 장면을 전하며 ‘박병호가 마이너리그로 강등된 지 한 달만에 파워를 과시하고 있다. 미네소타가 영입 당시 박병호에게 원했던 파워’라고 말했다. 

 

이어 ‘KBO리그 홈런왕이 시범경기 33타수 동안 13안타 4홈런으로 팀에서 가장 좋은 성적을 내고 있다'며 ‘볼넷도 마찬가지다. 박병호는 지난 시즌 215타수에서 80삼진을 당해 빅리그 투수들에게 압도당하는 것처럼 보였다. 그러나 현재 시범경기 5볼넷 9삼진을 기록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박병호의 부활은 케니스 바르가스와의 지명타자 경쟁에서 앞서기에 충분하다. 박병호는 팀의 개막전 지명타자로 출전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미네소타 트윈스 박병호 (사진 = 조미예 특파원) 미네소타 트윈스 박병호 (사진 = 조미예 특파원)

 

박정수 기자 pjs12270@mbcplus.com

 

#2017 MLB 시범경기는 '엠스플뉴스'와 'MLBKOR.com'을 통해 생중계 서비스됩니다. 

2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추천영상

엠스플 TOP뉴스

HOT 포토더보기

'몽환미+청순' 제니, 어떤 컨셉도 OK '新 화보 장인'

'뚜두뚜두 첫 1위' 블랙핑크 "블링크 고마워요"

'한 여름날의 비키니' 홍수아, 바비인형급 몸매 인증

'YG 댄서 출신' 치어리더 이주아, 휴가지서 모델 포스 '뿜뿜'

"수염 기를까봐요" 태연, 이토록 사랑스러운 쥐성애자

'물오른 성숙美' 설리, 깊이 파인 브이넥 '강렬'

에이핑크 손나은, 하의실종 패션으로 뽐낸 8등신 몸매

'마지막까지 완벽' 설현, 막방서 뽐낸 마네킹 몸매

'만개한 미모' 태연, 컴백 앞두고 요정美 발산

'셔츠+언더웨어 Mix' 강민경, 해방촌 분위기에 취했다

이전으로 다음으로
최신 무료 만화 더보기

온라인 설문

68.0%
스웨덴전 0-1 패배, 가장 큰 문제점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