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7.17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연예일반

정마담, YG 양현석 성접대 제공 혐의 부인 "성매매 없었다"

  • 기사입력 2019.06.18 15:46:09   |   최종수정 2019.06.18 15:46:10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정마담으로 불리는 유흥업소 종사자가 YG엔터테인먼트 전 대표 프로듀서 양현석의 성접대 제공 혐의를 부인했다.

 

1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최근 정마담이라 불리는 유흥업소 종사자 A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다.

 

앞서 지난달 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는 양현석 전 대표와 당시 YG 소속이었던 싸이가 2014년 7월 서울의 한 고급 식당을 빌려 외국인 투자자들에게 성 접대를 했다는 의혹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양현석은 이 자리에 여성 25명을 초대했고, 이 중 10명 이상은 A씨가 동원한 유흥업소 여성들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이에 A씨는 YG의 성접대 의혹을 규명할 핵심 관계자로 지목된 상태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당시 접대 자리에 유흥업소 종업원들을 동원했는지, 실제로 성매매가 이뤄졌는지 등을 조사했다. A씨는 “일부 여성들이 술자리에 간 것은 사실이지만 성매매는 없었다”며 의혹 대부분을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양현석을 둘러싼 성접대 의혹의 공소시효는 약 한 달 여의 시간이 남은 상황이다. 이와 함께 그룹 아이콘의 전 멤버 비아이의 마약 의혹과 더불어 가수 연습생 출신인 한서희가 양현석과 관련해 폭로하면서 경찰 16명으로 구성된 전담팀이 꾸려진 상황. 조사가 본격화되면 양현석의 경찰 소환 가능성도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유명 BJ' 한지나, 미스맥심 콘테스트 12강 2위로 진..
    "핫한 엄마"…저스틴 벌렌더, ♥ 업튼 노출 사진에 '애정 댓글'
    [줌 in 포토+] '비키니 유혹' 서현숙..."고성 삼포해수욕장!"
    "터지는 청량美"…ITZY 예지, 새 앨범 개인 티저 첫 주자
    "모든 게 명품" 블랙핑크 지수·제니, 스모키 화장+섹시 자태
    [M+현장] 수영복 심사 사라진 미스코리아..."파격을 선택?"
    [M+포토] '세빌리아의 이발사' 정채연, '하트 받아요'
    "여름 정조준"…있지(ITZY), 청량미 가득한 '유닛 티저' 공개
    [M+포토] 여자친구 엄지, '막내의 심쿵 미소'
    "완벽 애플힙"…사유리, 비키니로 뽐낸 탄탄+건강 몸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