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7.24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연예일반

"스킨십 시도·몰카 촬영 자제 당부" 아이즈원 측, 사생팬에 경고

  • 기사입력 2019.06.17 16:11:45   |   최종수정 2019.06.17 16:11:46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아이즈원 (사진 = 엠스플뉴스DB)

아이즈원 (사진 = 엠스플뉴스DB)

 

[엠스플뉴스] 프로젝트 걸그룹 아이즈원이 사생팬들 때문에 극심한 고통을 겪고 있다.

 

17일 아이즈원의 소속사 오프더레코드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팬카페에 일부 사생팬들에게 도 넘은 행동에 대해 자제를 요청하는 공지문을 올렸다.

 

'아이즈원 사생활 침해 및 국내외 공항 질서 관련 안내'라는 제목으로 올라온 이 글에는 아이즈원 멤버들의 사생활을 계속 침해할 경우 강력히 대응하겠다고 명시돼 있다.

 

소속사는 "공항 내 이동 경로에서 근접 촬영을 하거나 스킨십, 대화 시도 등을 하는 행위, 스태프들에게 비속어를 하거나 피해를 주는 행위, 아티스트에게 일방적으로 선물을 건네는 행위 등 공항 내 질서 유지를 부탁드린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숙소나 호텔 등을 배회하며 아티스트를 따라다니거나 경비실 등을 통해 숙소 위치를 묻는 행위, 숙소나 호텔 인근에서 몰래 사진이나 동영상을 촬영하는 행위 등을 자제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해당 행위들로 인해 아티스트는 안전에 위협을 느끼고 있으며 그에 따른 신체적, 정신적 고통을 겪고 있다"라고 호소했다.

 

소속사는 경고를 했는데도 불구하고 사생팬들이 만행을 멈추지 않으면 카메라 압수 및 데이터 삭제 등의 조치를 취할 것을 예고하기도 했다.

 

물론 소속사는 이 과정에서 의도치 않게 발생하는 기기 파손 및 분실에 대해서는 어떤 책임도 묻지 않을 계획이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2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우아+시크' 제시카, 발리에서 뽐낸 수영복 자태 '완벽 각선미'
    [줌 in 포토+] '노란 비키니' 서현숙..."바다로 이끄는 유혹!"
    '몸매가 다했다' 현아, 무대 뒤집어놓은 '핫팬츠+크롭탑' 자태
    "수영복을 왜 입었냐면"…설리, 포즈부터 과감한 '요염 바캉스'
    "오늘도 파격 섹시"…제시, 눈 둘 곳 없는 비키니 자태 'HOT바디'
    [줌 in 포토+] 스무살 대학교 새내기가 미스맥심 콘테스트 12강 진출?
    [줌 in 포토+] '미스맥심 콘테스트' 장혜선..'베이비 페이스에 반전..
    '돌아온 리더' 이효리, 여전한 섹시미+카리스마 '대체불가 매력'
    [M+포토] '사랑의 하트' 청하, "팬여러분 사랑합니다!"
    '파격의 아이콘' 화사, 세미 누드로 커버 장식 '구릿빛+탄탄 몸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