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11.23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연예일반

현아 파격 퍼포먼스로 또 잡음 "표현의 자유" vs "과하다"

  • 기사입력 2019.09.20 16:16:40   |   최종수정 2019.09.20 16:16:40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현아 (사진=영상 캡처) 현아 (사진=영상 캡처)

 

[엠스플뉴스] 또다시 파격 퍼포먼스로 잡음을 일으키고 있다. 가수 현아의 이야기다. 

 

현아는 19일 한 대학교 축제에서 '버블 팝(Bubble Pop)'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현아는 검은색 티셔츠에 실크 소재의 녹색 치마를 입고 무대에 올라 열정적인 퍼포먼스를 펼쳤다. 

 

이 과정에서 현아는 갑자기 뒤를 돌더니 치마를 올려 엉덩이를 흔드는 다소 선정적인 퍼포먼스를 보여줬다. 

 

 

현아의 파격 퍼포먼스에 관객은 물론이고 같이 춤추던 백댄서도 놀란 표정을 지었다. 때문에 잡음이 커지고 있다. 포털 사이트 검색어까지 점령했다. 표현의 자유냐, 과도한 퍼포먼스냐를 두고 설왕설래가 이어지고 있는 것. 

 

현아의 파격 퍼포먼스는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현아는 지난 2011년 11월 장현승과 키스신을 선보여 화제와 논란을 동시에 일으킨 바 있다. 또 지난 5월 한 대학교 축제서 과감한 퍼모먼스 도중 가슴 부위가 노출되는 아찔한 사고를 겪기도 했다.

 

대중의 시선이 엇갈리는 가운데 현아 측은 아직까지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그동안 사례를 봤을 때 특별한 입장은 나오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현아는 가수 싸이가 만든 피네이션(P NATION)과 전속계약을 맺고 활동 중이다. 

 

 

김도형 기자 wayne@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섹시 퀸' 전효성, 걸크러쉬 매력 발산한 '자유로운 청춘'
    [M+포토] '청룡영화상' 윤아, '차분한 블랙 드레스'
    [M+포토] '청룡영화상' 박소담, '청순미 발산'
    [M+현장] "바비인형이 떴다" ITZY 유나, 금발의 매력 막내
    [M+포토] 지스타 모델 서한빛 '감출 수 없는 섹시함'
    '정진운과 열애' 경리, 2년차 곰신의 물오른 미모 '시크+도도美'
    "러블리 종이 인형"…태연, 여전한 청순 미모 '가녀린 허리라인'
    이상미, 연하 회사원과 23일 웨딩마치…웨딩드레스 자태 공개
    [M+포토] 서현, '청순+섹시 다 있어'
    [M+포토] '범인은 바로 너2' 박민영, '눈빛으로 매력 발산'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