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2.26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류현진 중계] '불안' 류현진, 3회 밀어내기 볼넷…3이닝 2실점

  • 기사입력 2018.04.03 11:49:31   |   최종수정 2018.04.03 11:49:31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엠스플뉴스]

 

류현진(LA 다저스)이 3회 재차 실점을 내줬다.

 

류현진은 4월 3일(이하 한국시간) 체이스필드에서 열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원정경기에 정규시즌 처음으로 선발 등판했다.

 

[3회]

 

페랄타와의 재대결에선 수비 도움을 받았다. 류현진의 3구째 커터를 때려낸 페랄타의 타구는 외야 깊숙한 방향으로 향했으나, 몸을 사리지 않는 좌익수 맷 켐프의 글러브에 잡히고 말았다. 켐프가 수비에서 의외의 면모를 보이면서 결과는 좌익수 뜬공.

 

류현진은 후속타자 마르테에겐 중견수 방면 3루타를 맞았다. 골드슈미트에겐 풀카운트 승부 끝에 볼넷을 내줬다. 폴락을 삼구삼진으로 처리한 뒤엔 오윙스에게 볼넷을 허용, 2사 만루 위기에 몰렸다.

 

결국, 램에겐 스트레이트 볼넷을 허용했고, 3루 주자가 홈을 밟았다. 류현진의 2실점째. 다행히 계속된 2사 만루엔 아메드를 좌익수 뜬공으로 돌려세우며 더는 실점을 내주진 않았다.

 

[2회]

 

2회엔 다시 안정세를 찾았다. 제이크 램을 3루 땅볼로 처리한 류현진은 닉 아메드를 중견수 직선타로 돌려세우며 기세를 올렸다. 알렉스 아빌라에겐 볼넷을 허용했지만, 타석에 들어선 투수 타이후안 워커에겐 유격수 땅볼을 유도해내며 무실점으로 2회를 마쳤다. 2회까지 투구수는 30개.

 

[1회]

 

'천적' 폴 골드슈미트와 A.J. 폴락을 넘어서지 못했다. 팀 타선의 든든한 득점 지원에 힘입어 3-0으로 앞선 1회 말에 마운드에 오른 류현진은 첫 두타자는 손쉽게 아웃으로 처리했다. 데이빗 페랄타, 케텔 마르테에게 연달아 내야 땅볼을 유도해냈다.

 

다만 골드슈미트와 폴락에게 연속 2루타를 허용하며 결국, 1실점을 내주고 말았다. 계속된 2사 2루 위기엔 마지막 타자 크리스 오윙스를 삼진처리하며 한숨을 돌렸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메이저리그 최신영상은 '엠스플뉴스'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 류세비 ‘시크릿 B’, 디지털 화보집 출간 기념 베스..
    [M+포토] 여자친구, '우리 예린이 얼굴이 복지다'
    [줌 in 포토+] '금발 여신' 하지원, 고교생에서 숙녀 변신!
    [M+포토] '쇼챔' 에버글로우 이런, '인형이 춤을 추네'
    [M+포토] '쇼챔' 여자친구, '분위기 완전 팬미팅'
    [M+포토] 아이유, '청순미 가득해'
    베리굿 조현, 관능의 끝...섹시함 무기로 한 다채로운 화보 공개
    [줌 in 포토+] '하나은행 치어리더' 윤별하, 멋진 오프닝 공연!
    현아, 과감한 하의 실종 화보 공개...'시선 올킬'
    배우 조윤희, 화보 비하인드 컷 공개...도회적인 비주얼로 시선 강탈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