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8.24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KBO

[엠스플 이슈] 넥센 ‘현금 트레이드 더 있다’…KBO, 보도 전 알았다

  • 기사입력 2018.05.28 17:31:14   |   최종수정 2018.05.28 17:54:17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윤석민(사진 왼쪽부터)과 강윤구(사진=NC, KT) 윤석민(사진 왼쪽부터)과 강윤구(사진=NC, KT)

 

- 넥센 히어로즈 '현금 트레이드' 폭로, 사실이다
- KBO, 28일 히어로즈로부터 '새로 수정된 트레이드 계약서' 받았다

"히어로즈 현금 트레이드 더 있다. KBO가 아닌 제삼 기관에서 전수조사해야"

 

[엠스플뉴스]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 이장석 전 대표가 소속 선수를 팔고서 뒷돈을 챙긴 사실이 뒤늦게 드러났다. 이 사실이 폭로되기 바로 전, 히어로즈가 KBO(한국야구위원회)에 새로 작성한 ‘트레이드 계약서’를 보낸 것으로 확인됐다. KBO는 보도 전, 이 같은 사실을 알았던 것으로 밝혀졌다. 

 

히어로즈 '현금 트레이드' 사실 밝혀지자, 28일 KBO에 수정된 트레이드 계약서 보냈다 

 

이장석 전 넥센 히어로즈 대표.(사진=엠스플뉴스) 이장석 전 넥센 히어로즈 대표.(사진=엠스플뉴스)

 

히어로즈는 지난해 3월 소속 좌완투수 강윤구를 내주고 NC 다이노스로부터 투수 김한별을 받았다. 같은 해 7월 KT 위즈와도 정대현, 서의태를 받는 조건으로 중심타자인 윤석민을 내주는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두 번의 트레이드에서 히어로즈는 “현금이 동반되지 않은 선수 트레이드”임을 수차례 강조했다. KBO는 히어로즈와 NC 그리고 KT가 보내준 ‘트레이드 계약서(선수 양도-양수 계약서)’를 받기만 했을 뿐 현금 트레이드 여부는 별도로 확인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현금 트레이드' 사실이 밝혀진 건 최근이다. 이장석 전 대표와 소송을 진행 중인 다른 주주들이 최근 회계감사를 진행하면서 두 건의 트레이드가 ‘현금 트레이드’였음을 알게 됐다는 후문이다. 

 

익명을 요구한 한 주주 측 관계자는 회계감사와 관련해 히어로즈 수뇌부와 이야길 나누다 이상한 부분이 있어 ‘이게 뭐냐’고 따졌더니 그제야 ‘현금 트레이드를 통해 받은 돈’이란 답변이 돌아왔다 더 기가 막힌 건 트레이드 머니 가운데 일부를 이장석 전 대표와 고형욱 현 단장이 인센티브로 받아갔다는 사실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덧붙여 “히어로즈가 그동안 수차례에 걸쳐 현금 트레이드를 해왔고, 많은 야구인과 언론이 히어로즈의 트레이드와 관련해 지속적으로 의문을 제기해오지 않았느냐”며 “KBO의 묵인이나 방관이 없었다면 이런 식의 현금 트레이드를 감히 단행하지 못했을 것”이라고 분개했다.

 

엠스플뉴스 취재 결과 히어로즈는 5월 28일 KBO에 수정된 두 건의 트레이드 계약서(선수 양수 양도 계약서)를 다시 보낸 것으로 확인됐다. 히어로즈 내부 관계자도 이를 인정했다. 새로 KBO에 보낸 트레이드 계약서에 따르면 히어로즈는 강윤구를 보내는 조건으로 1억 원, 윤석민 트레이드 대가로는 5억 원을 받은 것으로 밝혀졌다. 

 

히어로즈의 내부 사정을 잘 아는 한 야구 관계자는 히어로즈의 현금 트레이드는 지금 폭로된 두 건 이상이라며만약 보도가 나오지 않았다면 KBO가 히어로즈가 새로 보낸 트레이드 계약서를 숨겼을 가능성이 매우 크다. KBO가 아닌 제삼의 기관에서 전수조사를 해야만, 사실이 모두 밝혀질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동섭, 김근한 기자 dinoegg509@mbcplus.com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도시경찰 프로모션

    hot 포토

    더보기
    '머슬퀸' 이소영-이하린-배이지-김자연…시크릿 B 몸매 공개!
    "볼빨간 청춘" 아이린, 청초한 레드립으로 매력 발산
    ‘큐밀 걸’ 정채아, 남성잡지 맥스큐 韓-美 동시 표지 선공개
    [M+포토] 오마이걸 아린, '천사가 떴다'
    [M+포토] 에이핑크 오하영, '물오른 미모'
    임수정, 압도적인 눈빛+비주얼+패션 '3박자 완벽 화보 공개'
    치어리더 김연정, 베트남 수놓은 비키니 자태 '군살 ZERO'
    "사랑스럽지" 아이유, 언제나 아름다운 호텔 사장님
    [M+포토] 위키미키 도연, '리틀 전지현'
    [M+포토] 드림캐쳐 유현, '하트를 보내요'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