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8.21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KBO

[엠스플 이슈] KBO 공인구 검사, 지난해보다 반발계수 높게 나왔다

  • 기사입력 2019.03.19 14:03:08   |   최종수정 2019.03.19 14:15:01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KBO, 공인구 불시 수거 후 반발력 검사

-새 공인구 반발계수 기준보다 더 높은 공인구 나와, 지난해보다도 높았다

-공인구 제조사 스카이라인 "품질 전혀 문제 없다" 공언, 조사 결과 사실과 달라

-KBO, 기존 구장 수거 방식에서 공장에서 직접 공인구 수거해 철저 조사. 조사 결과도 투명하게 발표

 

 

 

[엠스플뉴스]

 

KBO(한국야구위원회)가 리그 공인구 반발력 검사 결과를 발표했다.

 

KBO 검사 결과 오히려 지난해 세운 기준보다 공인구 반발계수 수치가 높아진 것으로 확인됐다. ‘타고·투저’ 흐름을 완화하고자 계획한 새 공인구 반발계수가 실제론 아무 변화가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 

 

KBO는 3월 19일 보도자료를 통해 이 같은 사실을 알렸다. KBO는 최근 시범경기 기간에 공인구 제조사 스카이라인 공장에서 공인구를 가져와 불시 검사를 진행했다. 불시 수거한 샘플 3타 가운데 지난해 발표한 공인구 새 반발계수 기준보다 더 높은 공인구가 발견된 것이다.

 

KBO는 지난해 12월 21일 규칙위원회를 열어 2019년 변경될 리그 규정을 발표했다. 그 가운데 하나가 공인구 반발계수 변화였다. 반발계수는 타구의 비거리와 직결되는 숫자다. 반발계수가 높으면 그만큼 타구 비거리가 늘어난다. 그간 KBO리그의 심한 타고·투저 흐름엔 공인구 반발계수가 영향을 끼쳤단 지적이 많았다. 

 

지난해 KBO 공인구의 반발계수 허용 범위는 0.4134∼0.4374였다. 일본프로야구(0.4034∼0.4234), 메이저리그(0.3860∼0.4005)와 비교해 다소 높은 반발계수 수치였다. KBO는 결국 반발계수를 일본프로야구와 같은 0.4034∼0.4234로 낮추기로 했다. KBO는 공인구 변경으로 타고-투저 완화와 국제대회 경쟁력 강화를 노린단 생각이었다. 

 

하지만, 2019년 공인구 1차 불시 검사 결과 반발계수 수치가 불량으로 나오면서 KBO의 시즌 운영 계획에 다소의 차질이 빚어질 전망이다. KBO는 공인구 제조사인 스카이라인에 불량 반발계수와 관련해 주의 조치와 함께 제재금 1천만 원을 부과했다.

 

스카이라인은 책임에서 자유롭지 못할 전망이다. KBO는 감독자 회의와 규칙위원회 등을 거쳐 지난해 12월 14일 새로운 공인구 규격을 확정하고, 이를 제조사(스카이라인)에 통보한 터였다. 

 

당시 스카이라인 관계자는 엠스플뉴스에 시범경기 전까지는 필요한 만큼의 공인구를 생산하는 데 전혀 차질이 없다. 이미 시즌 중에 KBO와 공인구 규격 변경을 갖고 여러 차례 의견을 교환했고, 새 공인구 생산을 준비했다. 공인구 제조업체가 늘 겪는 일이다. 공의 물량은 물론 품질에도 전혀 문제없다고 자신했다. 

 

하지만, 해당 스카이라인 관계자의 호언장담과는 다르게 공인구 불시 검사에서 불량 반발계수 결과가 나왔다. 스카이라인의 새 공인구 제조 과정이 졸속으로 이뤄진 게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되는 분위기다. 

 

김근한 기자 kimgernhan@mbcplus.com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2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임수정, 압도적인 눈빛+비주얼+패션 '3박자 완벽 화보 공개'
    치어리더 김연정, 베트남 수놓은 비키니 자태 '군살 ZERO'
    "사랑스럽지" 아이유, 언제나 아름다운 호텔 사장님
    [M+포토] 위키미키 도연, '리틀 전지현'
    [M+포토] 드림캐쳐 유현, '하트를 보내요'
    "금발+청량" 레드벨벳 예리, 막내의 러블리 비주얼
    [M+포토] 에버글로우 왕이런, '한 번 보면 눈길 고정되는 미모'
    [M+포토] 트와이스 쯔위·지효·나연, 비주얼 TOP.3
    [M+포토] 트와이스 지효, '강다니엘에 보내는 ♥'
    [M+포토] 트와이스 나연, '성숙미 물씬'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