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7.05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KBO

[M+현장] KIA 류지혁과 임기영, '어제의 적이 오늘은 동지!'

  • 기사입력 2020.06.10 07:00:02   |   최종수정 2020.06.09 23:46:50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KIA 류지혁과 임기영, '어제의 적이 오늘은 동지!'(사진=강명호 기자) KIA 류지혁과 임기영, '어제의 적이 오늘은 동지!'(사진=강명호 기자)

 

[엠스플뉴스=수원] KIA 류지혁과 임기영, '어제의 적이 오늘은 동지!' 

 

 

 

어찌됐든..

 

 

 'KIA맨'으로 거듭난 류지혁!

 

그런데_

 

 

9일 오후, kt전에서 앞서 KIA 선수단에 전격 합류해 훈련을 이어가는 류지혁(왼쪽)이었다. 

 

그런데 이날 류지혁은 1군 등록에서 빠졌다. 당연히 경기에 출전할 줄 알았는데 '왜' 1군 등록에서 누락된 걸까.

 

 

이유를 살폈더니..

 

 

'오른쪽 종아리'가 문제였다.

 

지난 7일 그러니까, 잠실 두산과 KIA전에서 KIA 투수 임기영의 투구에 오른쪽 종아리를 맞은 '두산 타자'가 류지혁이었다. 류지혁은 사구 즉시 교체됐고, 두산 유니폼으론 마지막 모습이었다. 바로 그 '사구의 범인(?)' 임기영과 류지혁의 운명적 만남.

 

 

 

 '어제의 적이 오늘은 동지'라는데..

 

 

 

임기영: 한 살 아래 동생 지혁아, 그때 많이 아팠지? 미안해~

 

 

 

류지혁: 괜찮아요. 앞으로 형이 던진 공에 맞을 일은 절대 없으니까!

 

그렇다. KIA 임기영(27)이 던진 공에 KIA 류지혁(26)이 맞을 일은 '결단코 '없다. 이젠 적이 아닌 동지니까. 9일 오후,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0 프로야구' kt와 KIA전에 앞선 '우리는 한 팀' 임기영과 류지혁의 '운명적 만남', 그 순간이었다. 

 

 

'지! 지혁이가 안타를 친다'..."이젠 KIA 타이거즈 류지혁입니다!"

 

 

강명호 기자 kangmh@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스포츠매니아

    hot 포토

    더보기
    김도연, 독보적 세련美 담은 패션 화보 공개...러블리 시크의 정석
    [M+포토] 손연재, '미소가 아름다워'
    [M+현장] "비주얼 센터"…아이즈원 장원영, 롱다리 막내
    '아이돌 뺨치는 춤 솜씨' 류세미, 키움의 대표 미녀 치어리더
    [M+현장] "머리 위로 ♥"아이즈원 민주, 청순+큐티 다 있는 비주얼
    [줌 in 포토+] '대세각' KIA 치어리더 김해리, "맥심 찍었어요!"(..
    [M+현장] "WIZONE뿐이야"…아이즈원, 환상동화 2관왕 달성
    [M+포토] 아이즈원 민주, '눈 밑에 하트 2개'
    여자친구 예린-은하, 단짝 케미 빛난 화보...컴백 기대감 고조
    '컴백 임박' 여자친구 예린·은하, 심쿵 유발 달달 케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