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10.21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연예일반

나영석 PD "루머 사실무근, 깊은 절망 느껴…선처 없다"

  • 기사입력 2018.10.18 13:10:35   |   최종수정 2018.10.18 13:10:36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나영석 PD가 최근 불거진 '알쓸신잡3' 사진 무단 도용 논란 및 증권가 지라시에 등장한 루머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나영석 PD는 18일 오후 CJ ENM을 통해 "안녕하세요 나영석입니다. 저는 현재 차기 프로그램 장소 답사차 해외 체류 중입니다. 늦었지만 두 가지 건에 관하여 제 입장을 말씀드리고자 합니다"고 전했다. 

 

나영석은 연출을 맡은 '알쓸신잡3'에서 전영광 사진 작가의 사진을 무단 도용했다는 논란에 "이것은 명백히 저희 제작진의 잘못입니다. 이와 관련해 제가 책임지고 작가님께 적절한 사과와 보상 방법을 논의할 것을 약속드리며 다시 한 번 지면을 빌려 사과의 말씀을 전합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자신과 관련한 증권가 정보지(루머)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나영석은 해당 내용은 모두 거짓이며 최초 유포자 및 악플러 모두에게 법적인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나영석은 "저 개인의 명예와 가정이 걸린만큼 선처는 없을 것임을 명백히 밝힙니다. CJ ENM 및 변호사가 이와 관련한 증거를 수집 중이며, 고소장 제출을 준비 중입니다"고 전했다. 

 

이어 "다만 한가지 슬픈 일은 왜, 그리고 누가, 이와 같은 적의에 가득 찬 가짜 뉴스를 생산하고 퍼뜨리는가 하는 점입니다. 너무 황당해서 웃어넘겼던 어제의 소문들이 오늘의 진실인 양 둔갑하는 과정을 보며 개인적으로 깊은 슬픔과 절망을 느꼈습니다. 관련한 사람 모두에게 법적인 책임을 물을 것임을 다시 한 번 약속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17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배우 정유미와 나영석이 사적인 관계를 이어오고 있다는 증권가 정보지(지라시)가 확산됐고 17일과 18일 두 사람의 이름은 나란히 포털 사이트 검색어에 등장했다. 

 

배우 정유미는 18일 오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악성 루머는 모두 사실이 아니며 언급조차 불쾌하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현재 정유미의 소속사 숲 측은 증거 자료 수집을 마쳤으며 오늘(18일) 고소장을 접수할 예정이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어서와 프로모션

    hot 포토

    더보기
    '여왕의 품격' 엄정화, 나이 잊은 글래머 몸매 '건강美 물씬'
    "압도적 몽환美"…태연, 금발 여신으로 변신 '묘한 눈빛'
    김연아, 프렌치 시크룩도 완벽 소화 "은퇴 후 사소한 순간이 행복"
    [M+포토] 에이핑크 박초롱, '새빨간 입술'
    [M+인터뷰] 레이싱모델 신소향 "함께 웃으면서 인사해요"
    "걸크러쉬 유발"…우주소녀 보나, 완벽 수트핏 아이돌 1위
    "맨발의 각선미"…조이, 레드립+처피뱅으로 '매혹美 폭발'
    '겨울 여왕' 김연아, 명품 브랜드 화보 속 모델 비주얼 '감탄'
    [M+포토] 드림캐쳐 유현, '인형이 서 있어'
    "골반 여신 등판"…강민경, 초밀착 미니스커트 '퍼펙트 바디라인'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