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8.18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연예일반

'수면제·강간 모의' 정준영, 동영상 단톡방 추가 공개 '파문ing'

  • 기사입력 2019.03.13 07:29:52   |   최종수정 2019.03.13 08:06:23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가수 정준영이 지인들과 함께 있는 카카오톡 단체 채팅방에서 불법 촬영물을 공유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이 가운데 SBS가 당시 정준영과 그의 지인들의 대화를 확보해 단독 보도했다.

 

 

지난 12일 SBS '8뉴스'는 "정준영이 동료 연예인과 지인들이 있는 카톡방에 불법 촬영한 영상을 여러 차례 올렸던 것으로 확인됐다"라고 단독 보도했다.

 

보도된 내용에 따르면 지난 2016년 4월 정준영의 지인 김씨는 "야동 볼 사람"이라는 메시지와 함께 해당 카톡방에 불법 촬영물을 게시했다.

 

당시 카톡방에 있던 최씨는 "뭐야 기절이잖아. 살아있는 여자(영상)를 보내줘"라고 응답했고 정준영 역시 "강간했네ㅋㅋㅋ"라며 그가 올린 영상에 웃으며 대답했다.

 

3월에는 그의 지인 박씨가 "수면제 먹이고 XXX 하다가 OO(사람 이름)은 X 먹은 거야"라며 수면제를 먹인 후 성관계한 경험을 묘사했고, 정준영은 오히려 해당 여성을 비하하는 발언을 했다.

 

박씨의 발언이 사실이라면 여성의 의사와 상관없이 강제로 성폭행을 저질렀음에도 이들은 대수롭지 않게 반응한 것이다.

 

또한 정준영은 "온라인에서 만나 여성을 강간하자"라는 메시지를 보내기도 했다. 이에 대화방에 있는 그의 지인들은 "그건 현실에서도 하잖아"라면서 "살인만 안 했지 구속될 일 많다"라며 자신들의 행동에 문제가 있음을 스스로 인지하는 듯한 발언을 했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11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2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치어리더 김연정, 베트남 수놓은 비키니 자태 '군살 ZERO'
    "사랑스럽지" 아이유, 언제나 아름다운 호텔 사장님
    [M+포토] 위키미키 도연, '리틀 전지현'
    [M+포토] 드림캐쳐 유현, '하트를 보내요'
    "금발+청량" 레드벨벳 예리, 막내의 러블리 비주얼
    [M+포토] 에버글로우 왕이런, '한 번 보면 눈길 고정되는 미모'
    [M+포토] 트와이스 쯔위·지효·나연, 비주얼 TOP.3
    [M+포토] 트와이스 지효, '강다니엘에 보내는 ♥'
    [M+포토] 트와이스 나연, '성숙미 물씬'
    [M+포토] 트와이스 쯔위, '앞머리 내리고 리즈 갱신'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