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9.20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연예일반

'프로듀스X101' 투표 조작 사실? 경찰 "녹음 파일 입수+2차 압수수색"

  • 기사입력 2019.08.19 17:10:55   |   최종수정 2019.08.19 17:10:55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프로듀스X101 (사진=방송사 제공) 프로듀스X101 (사진=방송사 제공)

 

[엠스플뉴스] '프로듀스X101' 측의 투표 조작 의혹이 점점 사실로 짙어지는 모양새다. 제작진 휴대전화에서 조작과 관련된 녹음 파일이 등장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경찰은 2차 압수수색에 나섰다. 이런 가운데 프로그램을 통해 탄생한 그룹 엑스원(X1)의 데뷔는 예정대로 진행될 예정이다.

 

19일 중앙일보는 서울경찰청 사이버수사대가 지난달 31일 Mnet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X101'(이하 '프듀X') 제작사인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M 사무실과 문자 투표 데이터 보안업체를 상대로 압수수색을 벌였다고 보도했다.

 

경찰은 제작진의 휴대전화에서 조작을 직접적으로 언급한 녹음 파일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더욱이 다른 시즌에서도 조작이 언급된 것으로 확인돼 파장이 일고 있다. 경찰은 이와 관련해 지난 12일 제작진 주거지 등을 2차 압수수색했다.

 

 

'프듀X'는 지난달 19일 종영됐다. 하지만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투표 조작 의혹이 불거지면서 경찰 조사에까지 이르렀다. 당시 연습생들의 문자 득표수가 일정한 차이를 보인 점이 밝혀지면서 의혹이 짙어졌다.

 

이런 가운데 데뷔조 엑스원은 정식 데뷔를 앞두고 있다. 앞서 엄청난 인기를 끈 워너원 때처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대형 쇼케이스를 열고 팬들 앞에 선다. 관계자 측은 "데뷔는 예정대로 진행된다"고 조심스러운 반응을 보였다.

 

김도형 기자 wayne@mbcplus.com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도시경찰 프로모션

    hot 포토

    더보기
    [M+포토] 신민아, '연인도 반할 손하트'
    [M+포토] 블랙핑크 지수, '미소 머금고~'
    [M+포토] 트와이스 나연, '찰랑거리는 머릿결'
    '인간 명품' 블랙핑크 지수, 초미니스커트로 뽐낸 무결점 각선미
    "명불허전 S라인"…강예빈, 볼륨감+개미 허리 '감탄'
    블랙핑크 제니, 노출의상도 시크하게 '러블리+시크 비주얼'
    [M+포토] '뉴욕댁' 서민정, '뉴욕 메츠에서 시구'
    '호날두♥' 조지나 로드리게스, 파격 언더웨어 화보 '블랙 시스루'
    '이런 모습도 찰떡' 설현, 슈트 패션으로 뽐낸 시크미
    "믿을 수 없는 프레임" 아린·우기·지애, 예쁨 폭발 미모 3대장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