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5.25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연예일반

경찰, '故 장자연 사건 증인' 윤지오 관련 캐나다에 사법공조 요청

  • 기사입력 2019.10.17 13:39:01   |   최종수정 2019.10.17 13:39:01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후원금 사기 등 의혹을 받고 있는 '故 장자연 사건의 증언자' 윤지오에 대해 경찰이 캐나다 수사당국에 사법 공조를 요청했다. 현재 윤씨는 캐나다에 머무르면서 경찰의 출석 요구를 거부하고 있다.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안전과는 윤씨의 명예훼손 및 사기 혐의와 관련해 지난 6월 캐나다 수사 당국에 형사사법 공조 요청을 했다고 17일 밝혔다. 

 

다만 경찰 관계자는 "현재 수사 중인 사안이기 때문에 구체적으로 확인해줄 수 없다"라고 말했다. 형사사법공조란 외국과 공조를 통해 특정인의 소재를 파악하거나, 압수수색, 진술 청취 등을 진행하는 조치.

 

윤지오는 이른바 장자연 사건의 증인으로 알려졌다. 윤씨는 경호 비용, 공익 제보자 도움 등을 명목으로 후원을 받은 뒤, 지난 4월 24일 캐나다로 출국했다. 그러나 같은 달 26일 박훈 변호사는 윤씨가 후원금을 사적으로 이용했다며 경찰에 고발장을 제출했다.

 

또 윤씨는 한국에 머물 당시 김수민 작가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설전을 벌이기도 했다. 이에 대해 김 작가는 윤씨를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과 모욕 혐의로 고소했다.

 

고발·고소 건에 대한 수사에 착수한 경찰은 캐나다에 거주 중인 윤씨에게 대면조사를 요청해왔지만, 경찰의 소환 요구에 불응해다. 이후 경찰은 결국 체포 영장을 신청했지만 검찰에서 이를 반려 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서울지방경찰청 관계자는 지난 16일 “검찰의 보강 수사 요청 부분을 진행 중”이라며 “체포영장을 다시 신청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올 샵 야구용품

    hot 포토

    더보기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손나은, 블랙 원피스로 개미 허리 자랑
    서현숙, 명불허전 '금발여신 치어리더'...남심 저격 화보 공개
    유빈, 어둠 속에서도 빛나는 관능미...'걸크러쉬 폭발' 화보 공개
    [줌 in 포토+] '머슬퀸 치어리더' SK 배수현, 전설은 계속된다!
    [줌 in 포토+] '머슬퀸' 이예진, '시선 강탈' 시크릿비 화보집 공개
    구구단 세정, 팔색조 매력 돋보이는 비주얼 화보 공개
    러블리즈, 화보서 빛난 걸크러시...'독보적인 아우라'
    '미녀골퍼' 유현주, 촬영장 환하게 밝힌 '피지컬 지존'!
    [줌 in 포토+] '몸짱 커플' 이원준-이한별, '완판 커플' 등극!
    [M+포토] 공원소녀 서경, '베이비 페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