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11.29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사회

신영훈 작가, 이문열 초한지 커버 일러스트 참여

  • 기사입력 2020.11.19 11:12:15   |   최종수정 2020.11.19 11:12:15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Agency A는 11월 18일 홍보기사를 통해 소속 신영훈 작가 (수묵화, 인물화)가 이문열 초한지 (알에치코리아 출판사) 커버 일러스트를 통해 팬들에게 인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이문열의 초한지는 세대를 거듭해도 여전히 사랑받고 있는 이문열 작품 중 진정한 수작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이번 개정신판은 시대상황을 고려한 보완 및 수정작업을 거듭하며 탄생된 인생 지혜서이다.

 

이와 관련 커버 일러스트를 총괄한 신영훈 작가는 "한시대를 대표하는 거장 이문열작가의 역사소설를 작업하여 영광이며, 한국적인 수묵화를 이문열 작가의 대표작에 표현하고자 많은 고민을 했다"라고 밝혔다

 

지난 4월 '조선의 권력자들' 커버 일러스트에도 참여한 신영훈 작가 (Agency A)는 예술과 스포츠 모든 분야에서 한국적인 수묵화 및 디테일로 호평받고 있는 한국화 젊은 대표주자이며, 컬러풀한 표현과 사진과 같은 디테일이 눈에 띄는 작가이다.

 

 

 

 

이창규 기자 liebe6013@mbcplus.com

 

 

 



Array ( [poll_subject] => 2020 대세 걸그룹, 여러분의 선택은? [Poll_start_date] => 2020-09-02 [Poll_end_date] => 2020-12-31 [chk_count] => 10 [column_no] => 99802261.000 [poll_no] => 134 [Poll_answer1] => 레드벨벳 [Poll_answer2] => 오마이걸 [Poll_answer3] => 트와이스 [Poll_answer4] => ITZY [Poll_answer5] => 여자친구 [Poll_answer6] => 블랙핑크 [Poll_answer7] => 에이핑크 [Poll_answer8] => 아이즈원 [Poll_answer9] => 러블리즈 [Poll_answer10] => 기타 (댓글로 남겨주세요) [poll_maximg] => [poll_maxValue] => 30.9 )
2020 대세 걸그룹, 여러분의 선택은?

투표기간 2020-09-02~2020-12-31

30.9%

현재 최다 득표율

  • 1. 레드벨벳
  • 2. 오마이걸
  • 3. 트와이스
  • 4. ITZY
  • 5. 여자친구
  • 6. 블랙핑크
  • 7. 에이핑크
  • 8. 아이즈원
  • 9. 러블리즈
  • 10. 기타 (댓글로 남겨주세요)
투표하기   결과보기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그랜드파이널 배너
    스페셜 팩 홍보배너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상큼발랄 과즙미! 대세 미녀 트로트 가수 김나희 맥..
    [줌 in 포토+] 헬스 남성잡지 맥스큐, '백성혜X박은혜' 2021 시크릿..
    '실물여신' SK 치어리더 이미래, 웨딩사진 독점공개
    [M+현장] 4명의 미녀 더블지걸, '김서하-장혜은-천세라-최예록'
    머슬마니아 스포츠모델 그랑프리 정한나-남승준, ‘맥스큐’ 단독 표..
    [줌 in 포토+] ‘논문 쓰다가… 덜컥 우승’ 아이돌 미모 대학원생, 최..
    엠스플 미녀 아나운서 5인방, 코리아 당구 그랑프리 '프로필 비하인..
    김태리, 캐주얼부터 우아함까지...다채로운 매력의 화보 공개
    [줌 in 포토+] 피트니스 ‘퀸’ 신다원 ‘맥스큐’ 12월호 표지 선공개…..
    '두산 치어리더' 박소진, "두산 승리를 향해 다같이 워워워~"
    KBO리그포스트시즌이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