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2.17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TV연예

'세빌리아' 에릭·앤디, 22년 동고동락한 브로맨스 케미 눈길

  • 기사입력 2019.09.12 14:07:41   |   최종수정 2019.09.12 14:07:41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세빌리아의 이발사 앤디, 에릭 (사진=방송화면 캡처) 세빌리아의 이발사 앤디, 에릭 (사진=방송화면 캡처)

 

[엠스플뉴스] '세빌리아의 이발사' 에릭이 앤디를 향한 진심을 고백한다.

 

12일 오후 10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에서는 스페인에서 펼쳐진 해외 이발 영업 대장정의 끝을 알리는 마지막 영업 이야기가 펼쳐진다. 미용실, 이발소 모두 현지 입소문을 타 수 많은 대기 손님으로 인산인해를 이루었다는 후문.

 

이발소에서 핵심 역할을 맡았던 에릭. 모든 영업 종료 후 제작진이 “생각했던 이미지와 달랐던 사람은 누구였냐”는 질문에 에릭은 “앤디다. 오랜 시간 동생으로 알고 있었는데 세빌리아에서 함께 지내면서 형이라고 느꼈다”라며 “허리 아프다하면 파스 붙여주고, 식사도 챙겨주고, 빨래도 해주고...매일 앤디 형을 찾았다”고 장난 섞인 진심을 고백했다. 실제로 앤디는 멤버들 사이에서 만능 일꾼으로 요리, 세탁은 물론 분위기 메이커로서의 역할까지 해냈다.

 

두 사람의 22년차 케미는 숙소에서 빛을 발했다. 마지막 날, 숙소 침대에 누워있던 앤디가 “짐 언제 싸지”라고 말하며 과자를 먹고 있자 에릭이 “아삭아삭 토끼처럼 과자를 먹고 있어? 토끼 앤디야?”라고 물었다. 이에 대해 앤디가 귀여운 말투로 “응”이라고 대답하는 등 22년차 아이돌 다운 귀여운 케미를 선보였다.

 

한편, 역대급으로 몰려드는 손님에 멘붕이 온 미용실. 점점 많아지는 대기 손님에 멤버들이 예민해졌다고 하는데. 과연 헤어 디자이너, 이민정, 정채연이 난관을 잘 헤쳐나갈 수 있을지.

 

앤디를 향한 에릭의 마음부터 미용실 팀에게 들이닥친 난관은 ‘세빌리아의 이발사’ 마지막회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도형 기자 wayne@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현아, 과감한 하의 실종 화보 공개...'시선 올킬'
    배우 조윤희, 화보 비하인드 컷 공개...도회적인 비주얼로 시선 강탈
    '환상의 롱다리 치어' 김나영, 인천 전자랜드!
    [줌 in 포토+] '완판녀' 류세비, 포토카드 대공개!
    크레용팝 금미, 오는 2월 23일 결혼...웨딩화보 공개
    "이제는 성인" 전소미·류진·채령, 한림예고 졸업사진 공개
    배우 이유비, SNS에 인형 미모 발산...가방 스타일링 덩달아 화제
    배우 정혜성, 화이트 드레스로 미모 발산...우아함 가득 대기실 컷 ..
    [M+포토] 여자친구 소원, '손보다 작은 얼굴'
    [M+포토] 에버글로우 시현, '수지 닮은꼴'
    MBC 공개채용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