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1.27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TV연예

'그알' 설리 남친 주장 A씨 "추모영상일 뿐…연예인 악플 감내해야 돼"

  • 기사입력 2019.11.17 09:32:26   |   최종수정 2019.11.17 09:32:26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설리의 남자친구라며 거짓 영상을 올렸던 유튜버가 추모 영상이었다고 해명했다.  

 

16일 방송된 SBS 교양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루머의 루머의 루머, 누가 진리를 죽였나'라는 주제로 故 설리의 죽음을 다뤘다. 앞서 설리가 세상을 떠난 후에도 그를 향한 끔찍한 모욕은 계속됐다.

 

이에 '그알' 제작진은 그중 자신이 설리의 남자친구라며 영상을 올렸던 유튜버를 만났다.

 

 

A씨는 해당 거짓말을 한 것과 관련해 "설리 씨를 비방하거나 모욕할 목적은 없었다. 그 영상은 추모 영상이었다. 다만 추모 영상을 올릴 때 남들보다 좀 다르게 해볼까 생각해서 올렸다. 이렇게 논란이 커질 줄 몰랐다"며 악의는 없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A씨는 "진짜 악성 댓글에 대해서 이야기하고 싶은 게 있다"며 "솔직히 연예인들이 악성 댓글에 상처받는 건 아니라고 본다. 제 기준에서는 연예인으로선 감내해야 된다고 본다"고 주장했다.

 

이에 제작진은 "설리 씨의 안타까운 소식에 악성 댓글은 영향을 안 미쳤을 거라고 보는 거냐"고 물었다.

 

A씨는 "설리 씨가 일단 악성 댓글 때문에 죽었다고 말을 안 하지 않았냐"고 되물었다. 그러면서 그는 "악플 때문에 징징거릴 거면 연예인 안 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선미, 여성스러움부터 시크함까지...'헤어나올 수 없는 매력'
    [M+포토] 소녀시대 유리, '청량한 시스루'
    선미, 팬 결혼식에 깜짝 등장→'가시나' 축가 '역대급 이벤트'
    [M+포토] 수지, '반박불가 청순 여신'
    "사랑스러움 한도 초과" 트와이스 나연, 감탄 자아내는 공항패션
    하니, 섹시 벗고 청순 입다…'강렬 레드립 매력 발산'
    배우 최여진, 독보적인 건강미...'완벽한 라인'
    [M+포토] 여자친구 예린, '레드립이 포인트'
    [M+포토] 있지(ITZY) 유나, '막내의 짜릿한 눈빛'
    [M+포토] (여자)아이들 우기, '귀엽게 입술 쭉'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