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7.09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TV연예

'우다사' 박연수, 41년 만에 소개팅…상대는 직진남 '셰프 토니 정'

  • 기사입력 2019.11.21 08:31:49   |   최종수정 2019.11.21 08:31:49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배우 박연수가 41년 만에 첫 소개팅에 나섰다.

 

20일 방송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이하 우다사)에서는 41년 만에 첫 소개팅에 나선 박연수의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박연수의 첫 소개팅 상대로는 ‘토니 정’으로 알려진 셰프 정주천이 등장했다.

 

 

두 사람은 처음 보자마자 “낯이 익는다”고 했다. 잠시 어색해 하던 박연수와 정주천은 조심스럽게 얘기를 나눴다. 정주천은 올해 서른 아홉으로 박연수보다 연하였다.

 

박연수는 “나는 한 번 다녀왔는데, 아이가 둘이 있다”며 “혼자 키운지는 7년 됐고, 남편과 헤어진지는 5년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연애를 하고 싶은데 아이들 때문에 남자 쪽에서 부담스러워하는 것 같다”고 고민을 밝혔다.

 

그러자 정주천은 “나는 사람이 가장 중요하다”면서 “만나서 이야기를 해보고 그 사람이 좋으면 아이까지 좋은 거지, 아이 때문에 그런 건 아닌 것 같다”고 생각을 밝혔다. 또 정주천은 “여기가 내가 일하는 레스토랑”이라면서 “나중에 특별한 룸에 특별하게 모시겠다”고 말하며 박연수를 위한 트러플 육회 케이크를 선보였다.

 

정주천은 소개팅 내내 박연수에게 먼저 다가가는 직진남의 면모를 보였다. 정주천은 “마음을 여세요”라고 말하는 한편, 박연수를 만난 첫 느낌에 대해 “미인이었다”고 말했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mlb보상이벤트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스포츠매니아

    hot 포토

    더보기
    [M+포토] 네이처 새봄, '강렬한 레드 슈트'
    [줌 in 포토+] '완판녀' 이종은, 헬스 남성잡지 맥스큐 미공개 화보..
    재경, 청순부터 우아함 넘나드는 화보...이제는 '가수'보다 '배우'로
    두산 치어 천온유, 긴 생머리+새하얀 피부 '청순 미녀'
    김도연, 독보적 세련美 담은 패션 화보 공개...러블리 시크의 정석
    [M+포토] 손연재, '미소가 아름다워'
    [M+현장] "비주얼 센터"…아이즈원 장원영, 롱다리 막내
    '아이돌 뺨치는 춤 솜씨' 류세미, 키움의 대표 미녀 치어리더
    [M+현장] "머리 위로 ♥"아이즈원 민주, 청순+큐티 다 있는 비주얼
    [줌 in 포토+] '대세각' KIA 치어리더 김해리, "맥심 찍었어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