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9.23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TV연예

'라스'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 2주 연속 수요일 밤 불태운다...'트로트 흥 폭발'

  • 기사입력 2020.04.08 08:43:55   |   최종수정 2020.04.08 08:43:55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맹활약을 예고한 미스터트롯 출연진(사진=MBC 라디오스타) 맹활약을 예고한 미스터트롯 출연진(사진=MBC 라디오스타)

 

[엠스플뉴스]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2주 연속 수요일 밤을 들썩인다.

 

4월 8일(오늘)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 연출 최행호)는 지난주에 이어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출연하는 ‘오늘은 미스터트롯’ 특집으로 꾸며진다.

 

지난주에 이어 이들이 선사할 트로트 흥 폭발 2탄의 관전 포인트가 공개돼 관심을 집중시킨다. 등장만으로 화제를 불러모은 이들은 반전 예능감으로 시청자들의 웃음을 책임졌다. 이날 시청률은 2부 10.6%, 최고 11.3%(수도권 기준)까지 오르는가 하면 화제성 역시 높은 순위를 기록해 의미를 더했다.

 

맹활약을 예고한 미스터트롯 출연진(사진=MBC 라디오스타) 맹활약을 예고한 미스터트롯 출연진(사진=MBC 라디오스타)

 

이번 주 역시 상승세를 이어갈 전망이다. 먼저 4인방의 릴레이 무대가 계속돼 ‘미스터트롯’의 감동을 재현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주 먼저 마이크를 쥔 임영웅이 장민호의 ‘남자는 말합니다’를 선곡, 시청자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물들였다.

 

이번 주는 영탁의 ‘찐이야’, 이찬원의 ‘계단말고 엘리베이터’, 장민호의 ‘상사화’ 무대가 기다리고 있어 팬들을 설레게 한다. 이들은 “‘미스터트롯’ 공연 통틀어서 오늘이 제일 떨려!”라며 긴장된 모습을 감추지 못했지만, 명불허전 실력으로 재미와 감동을 넘나드는 무대를 보여줬다고 전해진다.

 

두 번째로, 4인방의 과거사가 낱낱이 공개된다. 알려진 바와 같이 이들은 지금의 자리에 오르기까지 다사다난한 인생을 살아왔던 터. 이들의 과거 이색 이력부터 트로트를 시작하게 된 계기까지 최초로 공개되는 4인방의 흥미진진한 인생을 엿볼 수 있다.

 

맹활약을 예고한 미스터트롯 출연진(사진=MBC 라디오스타) 맹활약을 예고한 미스터트롯 출연진(사진=MBC 라디오스타)

 

마지막으로, 이들의 예능 진(眞)을 향한 싸움이 아직 끝나지 않았다고 한다. 지난주 ‘미스터트롯’ 진, 선, 미를 향한 불타는 질투심을 보여주며 예능 진(眞)의 강력한 후보로 떠오른 장민호. 이번 주에는 동생들의 반격이 시작돼 대접전이 펼쳐질 예정이어서 관심이 쏠린다.

 

뿐만 아니라 4인방의 팬심 저격 필살기도 공개된다. 팬들을 위한 사랑을 담아 각양각색 제스처를 선보인 것. 그러나 오히려 MC들의 취향을 저격하며 스튜디오를 한바탕 뒤집어 놓았다는 후문이다. 특히 안영미는 자리를 박차고 일어나 박장대소를 했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의 트로트 흥 폭발 2탄은 오늘(8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전용호 기자 yhjeon@mbcplus.com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오로나민C
    언힌지드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맥심도 마스크를 썼다?..얼굴 가린 유명 잡지들의 코..
    [줌 in 포토+] 가을야구 꿈꾸는 김한나의 유혹, '여기는 광주!'
    SK 조유하, 아담한 체구로 그라운드 누비는 포켓걸
    "강렬한 여전사" 에버글로우 이런, 바비인형 뺨치는 실물 미모
    [줌 in 포토+] '비말 마스크 공연' 김진아, "kt라 행복!"
    [M+현장] '산뜻한 가을패션' 이유빈 아나운서..."마스크는 철저히!"
    KIA 이다혜, 야구 치어리더인데 축구팬들에게 더 인기가 있다?
    [줌 in 포토+] 모델 페페, 가까스로 8강 진출 성공...'2020 미스맥..
    KIA 치어리더 김한나, 가을야구 예약하는 화려한 공연!
    [M+현장] '매끈한 다리라인', SK 배트걸 곽유진!(배트걸 일상)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