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4.04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축구

[엠스플 현장] 결승골 박주영 “승점 3점에 만족하지 않고 나아갈 것”

  • 기사입력 2020.02.18 22:39:35   |   최종수정 2020.02.18 22:53:05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FC 서울 박주영(사진 왼쪽), 최용수 감독(사진=엠스플뉴스 이근승 기자)

FC 서울 박주영(사진 왼쪽), 최용수 감독(사진=엠스플뉴스 이근승 기자)

  

[엠스플뉴스=상암]

 

박주영이 3년 만에 AFC(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본선 복귀전을 치른 FC 서울의 승리를 이끌었다. 

 

서울은 2월 18일 상암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ACL E조 조별리그 2차전 멜버른 빅토리(호주)와 경기에서 1-0으로 이겼다. 

 

서울의 ACL 본선 복귀전은 좀 더 빠를 수 있었다. 하지만, 11일 중국에서 예정된 베이징 궈안(중국)과 조별리그 1차전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으로 연기(4월 28일)되면서 ACL 본선 복귀전이 늦어졌다. 

 

복귀 시점은 중요하지 않았다. 서울은 멜버른전에서 전반 8분 박주영의 선제 결승골을 잘 지켜내며 승점 3점을 챙겼다. 서울은 후반 39분 교체 투입된 한찬희의 기습적인 슈팅이 골포스트를 때리는 등 90분 내내 경기를 주도했다. 

 

최용수 감독은 “2020년 ACL 플레이오프 이후 두 번째 공식전이었다”며 “보완해야 할 점이 많은 경기였지만 승점 3점을 가져올 수 있어 다행”이라고 말했다. 이어 “상대는 시즌 중이다. 체력이나 경기 감각 등에서 우리보다 앞서 있다. 전반전엔 우리의 실수로 기회를 내주는 장면이 있었다. 결과에 만족하지 않고 내용을 조금씩 보완해야 할 것”이라고 했다. 

 

선제 결승골을 기록한 박주영은 “추운 날씨에 많은 관중이 찾아주셨다. 선수들이 마지막까지 온 힘을 다한 까닭에 승점 3점을 획득할 수 있었다. 이제 시작이다. 여기에 만족하지 않고 다음 경기엔 더 좋은 경기력을 보일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힘줘 말했다. 

 

서울은 2월 29일 울산 현대(원정)와 2020시즌 K리그1 개막전을 준비한다. ACL 조별리그 3차전은 3월 3일 치앙라이 유나이티드(태국)와의 홈경기다.   

 

이근승 기자 thisissprots@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첫 단독 화보=인생샷' 트와이스 사나, 섹시+상큼 다 가진 매력돌
    '청순의 대명사' 수지, 청바지+티셔츠로 뽐낸 '봄의 여신'
    [줌 in 포토+] '무용수 머슬퀸' 이예진, 비키니 화보 촬영 현장 공개
    "꽃보다 JOY"…레드벨벳 조이, 넘사벽 비율+청순 섹시미 폭발
    배우 박신혜, 상큼함 가득한 화보 공개...'싱그러움 가득'
    배우 조윤서, '생애 첫 단발' 화보 공개...몽환적 매력
    [줌 in 포토+] '피트니스 여신' 김자연, 심쿵 비키니 화보 공개
    [M+포토] '쇼챔 퇴근길' 채령, '청순미가 뿜뿜'
    배우 강한나, 상큼한 봄 향기 물씬...청초함 돋보이는 화보 공개
    브아걸 가인, 퓨어한 매력의 화보 공개...'내추럴 섹시'란 이런 것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