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8.21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해외축구

'선발 예상' 손흥민, '이달의 선수상' 수상 가능성은?

  • 기사입력 2018.12.26 10:05:22   |   최종수정 2018.12.26 10:05:22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손흥민(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손흥민(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물이 오를대로 오른 손흥민(26)이 개인 통산 세 번째 '이달의 선수상'으로 2018년을 마감할 수 있을까.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는 2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8/19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9라운드 홈경기에 본머스를 불러들인다.

 

영국 매체 'HITC'는 이 경기에 손흥민의 선발을 점쳤다. 매체는 손흥민이 4-2-3-1 포메이션의 왼쪽 날개로 출전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델레 알리는 경미한 부상으로 결장이 예상됐다. 대신 에릭 라멜라와 루카스 모우라가 손흥민과 짝을 이뤄 2선을 이룰 전망.

 

12월 리그 5경기 4골 2도움으로 훨훨 나는 손흥민에게는 공격포인트를 추가할 수 있는 기회다. 최근 활약으로 개인 통산 세 번째 '이달의 선수상' 수상도 가시권으로 들어왔다.

 

그러나 경쟁자들의 기세도 만만치 않다. 팀동료 해리 케인은 물론, 피에르 오바메양(아스날), 모하메드 살라(리버풀) 역시 12월 5경기 4골 2도움으로 손흥민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오바메양과 살라의 다음 대진 상대는 각각 브라이턴(13위)과 뉴캐슬(15위). 비록 원정경기지만 비교적 열세인 팀을 상대로 공격포인트를 추가할 가능성이 높다. 그나마 30일 아스날과 리버풀이 서로 맞대결을 벌인다는 점은 호재 아닌 호재다.

 

반면, 토트넘은 27일 본머스전과 30일 울버햄튼전을 갖는다. 브라이턴과 뉴캐슬에 비하면 두 팀 모두 리그 중위권에 위치한 팀이지만 남은 두 경기가 모두 홈경기라는 점은 손흥민과 케인에게는 이점이 될 수 있다.

 

손흥민은 지난 2016년 9월과 2017년 4월, 두 차례 '이달의 선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아시아 선수가 EPL '이달의 선수상'을 수상한 것은 손흥민이 최초다.

 

도상현 기자 shdo@mbcplus.com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임수정, 압도적인 눈빛+비주얼+패션 '3박자 완벽 화보 공개'
    치어리더 김연정, 베트남 수놓은 비키니 자태 '군살 ZERO'
    "사랑스럽지" 아이유, 언제나 아름다운 호텔 사장님
    [M+포토] 위키미키 도연, '리틀 전지현'
    [M+포토] 드림캐쳐 유현, '하트를 보내요'
    "금발+청량" 레드벨벳 예리, 막내의 러블리 비주얼
    [M+포토] 에버글로우 왕이런, '한 번 보면 눈길 고정되는 미모'
    [M+포토] 트와이스 쯔위·지효·나연, 비주얼 TOP.3
    [M+포토] 트와이스 지효, '강다니엘에 보내는 ♥'
    [M+포토] 트와이스 나연, '성숙미 물씬'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