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9.19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해외축구

'별들의 무대' 뜬 이강인, 韓 역대 최연소 챔스 데뷔…승리 기쁨 함께

  • 기사입력 2019.09.18 08:42:32   |   최종수정 2019.09.18 10:11:02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발렌시아 선수단(사진=인스타그램) 발렌시아 선수단(사진=인스타그램)

 

[엠스플뉴스]

 

이강인(18)이 한국인 역대 최연소 챔피언스리그 데뷔 기록을 새로 썼다.

 

발렌시아는 1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첼시와의 2019-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H조 1차전 원정경기에서 1-0으로 승리를 거뒀다.

 

발렌시아는 후반 29분 다니 파레호의 프리킥을 로드리고 모레노가 다이렉트 슈팅으로 연결해 상대 골망을 흔들었다. 발렌시아는 후반 막판 페널티킥을 내줘 위기를 맞았지만 야스퍼 실레센의 선방으로 승리를 지켰다.

 

런던 원정 소집 명단에 포함됐던 이강인은 후반 추가시간 교체로 그라운드를 밟았다. 이강인이 챔피언스리그 데뷔전을 갖는 순간이었다. 이강인은 18세 6개월 30일의 나이로 한국인 최연소 챔피언스리그 출전 기록을 다시 썼다. 종전 기록은 지난해 11월 당시 뮌헨 소속이던 정우영(프라이부르크)의 19세 2개월 8일이다.

 

이강인은 경기 후 동료 데니스 체리셰프가 자신의 SNS에 업로드한 라커룸 인증샷에서도 포착됐다. 뒷줄에 위치한 이강인은 V자 제스처와 함께 환한 미소를 보였다. 동료들과 승리의 기쁨을 함께하는 모습.

 

한편, 이강인은 알베르트 셀라데스 감독 부임 이후 가진 두 경기에서 모두 출전 기회를 잡았다.

 

도상현 기자 shdo@mbcplus.com



  • 잘봤어요 2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오로나민C

    hot 포토

    더보기
    [M+현장] '산뜻한 가을패션' 이유빈 아나운서..."마스크는 철저히!"
    KIA 이다혜, 야구 치어리더인데 축구팬들에게 더 인기가 있다?
    [줌 in 포토+] 모델 페페, 가까스로 8강 진출 성공...'2020 미스맥..
    KIA 치어리더 김한나, 가을야구 예약하는 화려한 공연!
    [M+현장] '매끈한 다리라인', SK 배트걸 곽유진!(배트걸 일상)
    '활동 종료' ITZY 리아, 한줌허리 + 온도차 여기 있지
    '완벽 집순이 모드' 김연아, 히피펌으로 귀요미 매력 발산
    "新 워너비돌" (여자)아이들 수진, 러블리+시크 반전 매력 발산
    [줌 in 포토+] 직장인 ‘머슬퀸’ 권다정…맥스큐 스트리트 화보 공개!
    [줌 in 포토+] 대학생 ‘머슬퀸’ 최소현…'베이글녀' 매력 뿜뿜 화보
    임플로이언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