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9.28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해외축구

'안첼로티 경질' 나폴리, 새 사령탑에 가투소 선임

  • 기사입력 2019.12.12 10:17:06   |   최종수정 2019.12.12 10:17:23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젠나로 가투소(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젠나로 가투소(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카를로 안첼로티(60) 감독을 경질한 나폴리가 후임으로 젠나로 가투소(41)를 선임했다.

 

나폴리는 12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가투소 선임을 발표했다. 기자회견 자리에서 가투소는 "나폴리에게 7위는 매우 당황스러운 순위"라며 "선수들과 순위를 끌어올려 반드시 챔피언스리그 티켓을 따내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전임 안첼로티 감독은 전날 팀을 챔피언스리그 16강에 올려놓고도 경질됐다. 리그에서의 저조한 성적이 문제였다. 나폴리는 이날 경기 전까지 최근 9경기에서 승리를 거두지 못했다. 세리에A 순위 역시 리그 7위(승점 21점)까지 추락했다. 성적 부진도 문제였지만 아우렐리오 데 라우렌티스 구단주와의 갈등도 경질에 영향을 줬다.

 

가투소는 지난 5월 AC 밀란의 지휘봉을 내려놓고 야인으로 돌아갔다. 하지만 7개월 만에 과거 밀란에서 사제의 연을 맺은 안첼로티 감독의 후임으로 나폴리에 입성하게 됐다.

 

가투소는 "안첼로티 감독은 내게 아버지 같은 분이다. 이번에도 그에게 전화해 왜 나폴리 감독을 맡을 수 밖에 없었는지 설명했다"며 전임 감독에게도 감사를 표했다. 안첼로티 감독 역시 공백기가 그리 길지는 않을 전망이다. 안첼로티는 아스날, 에버튼 등 최근 감독을 경질한 구단의 러브콜을 받고 있다.

 

도상현 기자 shdo@mbcplus.com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오로나민C
    언힌지드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핑크빛 유혹' 김한나, "여기는 광주!"...러브투데..
    [M+포토] 두산 치어리더 마서연, '살짝 설렜어'
    '피파 여신' 아나운서 곽민선, 핑크빛 맥심 화보 공개!
    [M+현장] 안소현, 아침을 깨우는 상큼한 미소로 출발!
    [줌 in 포토+] 맥심도 마스크를 썼다?..얼굴 가린 유명 잡지들의 코..
    [줌 in 포토+] 가을야구 꿈꾸는 김한나의 유혹, '여기는 광주!'
    SK 조유하, 아담한 체구로 그라운드 누비는 포켓걸
    "강렬한 여전사" 에버글로우 이런, 바비인형 뺨치는 실물 미모
    [줌 in 포토+] '비말 마스크 공연' 김진아, "kt라 행복!"
    [M+현장] '산뜻한 가을패션' 이유빈 아나운서..."마스크는 철저히!"
    아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