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08.24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美 "다저스, 이적시장서 유망주 메이·럭스는 지킬 듯"

  • 기사입력 2019.07.23 11:21:09   |   최종수정 2019.07.23 11:22:12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앤드류 프리드먼 다저스 사장(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앤드류 프리드먼 다저스 사장(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엠스플뉴스]

 

LA 다저스 팀 내 핵심 유망주 중 트레이드 불가자원은 누구일까.

 

MLB.com 다저스 담당 기자 켄 거닉은 23일(한국시간) 팬들의 질문에 답하는 ‘인박스’ 코너에서 “다저스 유망주 중 트레이드 불가 자원과 가능한 자원이 누구인가?”라는 물음에 답했다.

 

거닉은 “만일 다저스가 유망주를 트레이드하려고 한다면 아마 포수 키버트 루이스가 그 대상이 될 것”이라며 “다저스의 포수 뎁스는 두텁다. 그리고 만 24세 윌 스미스는 이미 자신이 메이저리그에서 뛸 준비가 됐다는 걸 보여줬다. 비록 루이스가 MLB 파이프라인 기준 팀 내 유망주 1위에 랭크됐지만, 만 21세로 어리고 트리플A로 올라오기 전엔 공격 측면에서 최악의 시즌을 보냈다”고 답했다.

 

'MLB 파이프라인' 기준 전체 27위 유망주 루이스는 올해 더블A에선 적응에 애를 먹었다. 76경기 동안 타율 .254 4홈런 25타점 OPS .659에 머물렀다. 여기에 또 다른 포수 유망주 스미스가 빅리그에서 경쟁력을 보이면서 루이스가 트레이드 카드로 활용될 수도 있다는 게 거닉의 설명이다.

 

거닉은 우완 투수 더스틴 메이(21)와 내야수 가빈 럭스(21)는 트레이드 불가 자원으로 분류했다. 거닉은 “투수 메이와 내야수 럭스를 내줄 정도로 다저스 수뇌부가 혹할만한 거래가 성사된다는 건 상상하기 힘들다”며 사실상 다저스가 메이와 럭스는 지킬 것으로 내다봤다.

 

한편, 이번 이적시장에서 불펜 보강을 노리고 있는 앤드류 프리드먼 사장은 ‘다저 블루’와의 인터뷰에서 “트레이드 시장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 하지만 어리석은 거래는 안 할 것”이라며 크게 밑지는 트레이드는 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도시경찰 프로모션

    hot 포토

    더보기
    '머슬퀸' 이소영-이하린-배이지-김자연…시크릿 B 몸매 공개!
    "볼빨간 청춘" 아이린, 청초한 레드립으로 매력 발산
    ‘큐밀 걸’ 정채아, 남성잡지 맥스큐 韓-美 동시 표지 선공개
    [M+포토] 오마이걸 아린, '천사가 떴다'
    [M+포토] 에이핑크 오하영, '물오른 미모'
    임수정, 압도적인 눈빛+비주얼+패션 '3박자 완벽 화보 공개'
    치어리더 김연정, 베트남 수놓은 비키니 자태 '군살 ZERO'
    "사랑스럽지" 아이유, 언제나 아름다운 호텔 사장님
    [M+포토] 위키미키 도연, '리틀 전지현'
    [M+포토] 드림캐쳐 유현, '하트를 보내요'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