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2.22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먼시 역전 스리런포' 다저스, 애틀랜타에 8-3 승리

  • 기사입력 2019.08.17 11:32:10   |   최종수정 2019.08.17 11:33:36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결승 스리런 아치를 그린 맥스 먼시(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결승 스리런 아치를 그린 맥스 먼시(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LA 다저스가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다저스는 17일(한국시간) 선트러스트 파크에서 열린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3연전 첫 경기서 8-3으로 이겼다. 반면 애틀랜타는 ‘미리 보는 포스트시즌’에서 다저스에 뼈아픈 패배를 당했다.

 

 

마에다 겐타는 4.2이닝 3실점을 기록, 승패 없이 물러났다. 7타자를 연속으로 삼진으로 돌려세우기도 했으나 2회에만 3점을 내준 게 뼈아팠다. 애틀랜타의 떠오르는 신예 마이크 소로카도 6.2이닝 4탈삼진 3실점으로 승패 없이 물러났다. 소로카의 평균자책은 2.41로 올랐다.

 

다저스가 2회 초 코디 벨린저의 솔로포(41호)로 앞서가자 애틀랜타는 곧바로 반격을 개시했다. 마에다의 제구가 흔들린 틈을 타 1사 만루 장작을 쌓았고 맷 조이스가 2타점 적시타를 쳤다. 다만 엔더 인시아테가 홈으로 들어오는 도중 햄스트링 통증을 호소하는 악재도 있었다. 이후 로날드 아쿠냐가 좌전 적시타(1-3)로 한 점을 더 보탰다.

 

3회 작 피더슨의 적시타로 한 점을 만회한 다저스는 7회 4점을 몰아쳤다. 7회 초 2사 1, 2루에 맥스 먼시가 바뀐 투수 션 뉴컴을 상대로 역전 스리런 아치(30호)를 그렸다. 승계주자 두 명이 득점에 성공하면서 소로카의 실점은 ‘3’으로 불었다. 곧이어 저스틴 터너가 솔로포(6-3)를 터뜨려 먼시와 함께 백투백 홈런을 합작했다.

 

극적으로 경기를 뒤집은 다저스는 8회 두 점을 더 달아나 승기를 굳혔다. 8회 초 코리 시거가 2루타로 포문을 열었고 윌 스미스가 1사 2루 기회에 쐐기 투런포(8-3)를 작렬했다.

 

7회부터 마운드를 책임진 좌완 훌리오 우리아스는 9회 말 실점 위기를 맞았다. 무사 1루에 조이스에게 장타성 타구를 허용한 것. 그런데 중견수 크리스토퍼 네그론이 펜스에 부딪히며 이 타구를 잡아냈다. 이 호수비 덕분에 한숨을 돌린 우리아스는 두 타자를 잡고 3이닝 세이브를 기록했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6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2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 류세비 ‘시크릿 B’, 디지털 화보집 출간 기념 베스..
    [M+포토] 여자친구, '우리 예린이 얼굴이 복지다'
    [줌 in 포토+] '금발 여신' 하지원, 고교생에서 숙녀 변신!
    [M+포토] '쇼챔' 에버글로우 이런, '인형이 춤을 추네'
    [M+포토] '쇼챔' 여자친구, '분위기 완전 팬미팅'
    [M+포토] 아이유, '청순미 가득해'
    베리굿 조현, 관능의 끝...섹시함 무기로 한 다채로운 화보 공개
    [줌 in 포토+] '하나은행 치어리더' 윤별하, 멋진 오프닝 공연!
    현아, 과감한 하의 실종 화보 공개...'시선 올킬'
    배우 조윤희, 화보 비하인드 컷 공개...도회적인 비주얼로 시선 강탈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