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2.25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美 매체 "류현진, 예측 불가능한 투수…5개 구종 자유롭게 구사"

  • 기사입력 2019.08.23 09:56:59   |   최종수정 2019.08.23 09:56:59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류현진(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류현진(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류현진(32·LA 다저스)의 활약에 현지 언론의 찬사가 이어졌다.

‘LA 타임스’는 23일(한국시간) 올 시즌 류현진의 투구를 분석하며 “류현진은 구종을 예측하기 가장 힘든 투수”라고 보도했다.

 

매체는 류현진에 대해 “올 시즌 1.64의 평균자책으로 이 부문 리그 선두를 달리고 있다. 지난 7월에는 올스타전 선발로 등판한 첫 한국선수가 됐다”고 소개했다.

 

다양한 구종을 자유자재로 구사한다는 점을 활약의 비결로 꼽았다. 류현진은 올 시즌 포심 패스트볼, 투심 패스트볼, 커터, 커브, 체인지업 총 5개 구종을 구사하고 있다.

 

매체는 “류현진은 모든 구종을 초구로 거리낌 없이 투구한다”며 “팀 동료 워커 뷸러와 클레이튼 커쇼는 높은 비율로 초구 포심 패스트볼을 던진다”는 사례를 덧붙였다.

 

이어 매체는 “류현진은 노볼 2스트라이크 상황에서도 예측 불가능한 공을 던진다”고 설명했다. 또 “3볼 노스트라이크 상황에서만 패스트볼 비율이 늘어난다. 하지만 나머지 카운트에서는 보다 다양한 구종을 구사한다”고 마무리했다.

 

한편 류현진은 오는 24일 뉴욕 양키스를 상대로 시즌 13승에 도전한다.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2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 류세비 ‘시크릿 B’, 디지털 화보집 출간 기념 베스..
    [M+포토] 여자친구, '우리 예린이 얼굴이 복지다'
    [줌 in 포토+] '금발 여신' 하지원, 고교생에서 숙녀 변신!
    [M+포토] '쇼챔' 에버글로우 이런, '인형이 춤을 추네'
    [M+포토] '쇼챔' 여자친구, '분위기 완전 팬미팅'
    [M+포토] 아이유, '청순미 가득해'
    베리굿 조현, 관능의 끝...섹시함 무기로 한 다채로운 화보 공개
    [줌 in 포토+] '하나은행 치어리더' 윤별하, 멋진 오프닝 공연!
    현아, 과감한 하의 실종 화보 공개...'시선 올킬'
    배우 조윤희, 화보 비하인드 컷 공개...도회적인 비주얼로 시선 강탈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