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10.17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현지코멘트] "류현진 홈런,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다"

  • 기사입력 2019.09.23 10:15:23   |   최종수정 2019.09.23 10:15:57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엠스플뉴스]

 

‘타자’ 류현진(32·LA 다저스)의 타구가 드디어 담장을 넘어갔다. 데뷔 255타석 만에 폭발한 류현진의 첫 홈런에 현지 중계진도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다. 진짜로 일어나고 말았다. 베이브 류”라며 감탄을 연발했다.

 

류현진은 23일(한국시간) 다저 스타디움에서 열린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 7이닝 6피안타(2피홈런) 무사사구 3실점을 기록, 시즌 13승을 챙겼다. 평균자책은 2.41로 소폭 올랐으나 여전히 이 부문 선두다.

 

 

게다가 타석에선 홈런까지 때려내는 진풍경을 연출했다. 5회 말 안토니오 센자텔라를 상대로 동점 홈런을 쳤는데, 류현진이 메이저리그에서 홈런 손맛을 본 건 이번이 처음이다. 경기 후 류현진은 “코디 벨린저의 방망이를 빌려 홈런을 쳤다”며 큰 타구를 날린 비결을 귀띔했다.

 

현지 중계진도 류현진의 통산 첫 홈런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중계진은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다. 진짜로 일어나고 말았다. ‘베이브 류’”라며 류현진의 활약을 ‘야구의 신’ 베이브 루스에게 빗대며 극찬했다.

 

이어 “시즌 마지막 홈 경기 선발로 나섰는데 직접 홈런을 때렸다. 홈런을 날린 것뿐만 아니라 경기를 동점으로 만들었다. 다저 스타디움에서 열린 낮 경기인 만큼 타구가 계속 뻗었다”고 했다. 참고로 다저스타디움은 야간에 비해 낮이 더 건조해 타구가 더 잘 뻗는 편이다.

 

한편, 다저스는 류현진의 활약과 벨린저의 만루홈런을 앞세워 콜로라도를 7-4로 꺾었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 잘봤어요 17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어서와 프로모션

    hot 포토

    더보기
    김연아, 프렌치 시크룩도 완벽 소화 "은퇴 후 사소한 순간이 행복"
    [M+포토] 에이핑크 박초롱, '새빨간 입술'
    [M+인터뷰] 레이싱모델 신소향 "함께 웃으면서 인사해요"
    "걸크러쉬 유발"…우주소녀 보나, 완벽 수트핏 아이돌 1위
    "맨발의 각선미"…조이, 레드립+처피뱅으로 '매혹美 폭발'
    '겨울 여왕' 김연아, 명품 브랜드 화보 속 모델 비주얼 '감탄'
    [M+포토] 드림캐쳐 유현, '인형이 서 있어'
    "골반 여신 등판"…강민경, 초밀착 미니스커트 '퍼펙트 바디라인'
    '하의 실종+망사스타킹' 전효성, 여전한 섹시 카리스마 '강렬 레드'
    [Car&Girl] 레이싱모델 오아희 '파워풀한 딤스포츠가 좋아요'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