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11.18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류현진, 선수들이 뽑는 '최고투수상' 최종 후보 선정

  • 기사입력 2019.10.17 10:41:45   |   최종수정 2019.10.17 10:42:28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엠스플뉴스]

 

류현진(32·LA 다저스)이 현역선수들이 뽑는 ‘최고투수상’ 최종 후보에 올랐다. 

 

메이저리그 선수노조(MLBPA)는 17일(한국시간) 내셔널리그 ‘최고투수상’ 최종 후보로 류현진과 마이크 소로카(애틀랜타 브레이브스), 제이콥 디그롬(뉴욕 메츠) 총 3명을 발표했다. 

 

류현진은 올 시즌 29경기에 등판해 14승 5패 평균자책 2.32를 기록하며 다저스 선발진을 이끌었다. 동시에 아시아 투수 최초로 리그 평균자책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MLBPA는 류현진에 대해 “정교한 제구력을 보유한 좌완 투수”라고 소개했다. 이어 “9이닝당 볼넷은 리그에서 가장 적은 1.2개다. 또 지난 올스타전에서 내셔널리그 올스타 선발투수로 낙점됐다”고 설명했다.

 

류현진은 지난 16일 ‘올해의 재기상’ 후보에도 이름을 올렸다. 어깨 부상을 극복하고 리그 최고 투수 반열에 올랐기에 수상 자격이 충분하다는 평가다. ‘최고투수상’ 역시 현역 선수들의 투표를 통해 결정되기에 의미가 있다.

 

한편 아메리칸리그에서는 게릿 콜, 저스틴 벌랜더(이상 휴스턴 애스트로스), 루카스 지올리토(시카고 화이트삭스)가 최종후보 3인에 선정됐다.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 잘봤어요 4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1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M+포토] 지스타 모델 서한빛 '감출 수 없는 섹시함'
    '정진운과 열애' 경리, 2년차 곰신의 물오른 미모 '시크+도도美'
    "러블리 종이 인형"…태연, 여전한 청순 미모 '가녀린 허리라인'
    이상미, 연하 회사원과 23일 웨딩마치…웨딩드레스 자태 공개
    [M+포토] 서현, '청순+섹시 다 있어'
    [M+포토] '범인은 바로 너2' 박민영, '눈빛으로 매력 발산'
    항공승무원 ‘머슬퀸’ 장여진, ‘맥스큐’ 화보 공개!
    [M+포토] 레드벨벳 조이, '웃음 터진 긍정 소녀'
    [M+포토] 현아, '반박불가 퍼포먼스 장인'
    [줌 in 포토+] '무용수 머슬퀸' 이예진, '맥스큐' 화보 공개!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