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9.24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박종무 4패' 질롱코리아, 퍼스 4연전 1승 3패

  • 기사입력 2019.12.15 20:05:55   |   최종수정 2019.12.15 20:07:49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질롱코리아(사진제공∣ smpimages.com/ABL Media) 질롱코리아(사진제공∣ smpimages.com/ABL Media)

 

[엠스플뉴스]

 

질롱코리아가 퍼스 히트를 상대로 루징시리즈를 기록했다.

 

질롱코리아는 12월 15일(한국시간) 호주 퍼스 할리-데이비슨 볼파크에서 열린 퍼스와의 4라운드 4연전 마지막 경기서 3-7로 졌다. 이로써 질롱코리아는 이번 시리즈를 1승 3패로 마쳤다. 시즌 성적은 6승 10패가 됐다.

 

 

박종무는 5이닝 5실점에 그쳐 시즌 4패를 떠안았다. 5회 보크 후 피홈런 두 방을 맞은 게 뼈아팠다. 포수 주성원에겐 브레이킹볼 수비라는 숙제가 생겼다. 타선은 상대 선발 조시 헨드릭슨(5이닝 무실설점)의 호투에 막혀 빈공에 허덕였다.

 

3회까지 잠잠하던 퍼스는 4회 0-0의 균형을 허물었다. 4회 1사 후 콰사르가 볼넷과 폭투로 2루에 안착했고, 로비 글렌다이닝의 적시타 때 홈을 밟았다. 이후 1사 2, 3루 찬스를 맞기도 했으나 알렉스 홀의 뜬공 타구를 처리한 추재현이 3루 주자를 홈 보살로 잡아 추가점을 내진 못했다.

 

퍼스는 5회엔 홈런 두 방을 앞세워 분위기를 가져갔다. 안타와 희생 번트로 만든 1사 2루에 투수 보크와 제스 윌리엄스의 볼넷으로 1사 1, 3루 기회를 만들었고 팀 케널리가 박종무를 상대로 결정적인 스리런 아치를 그렸다. 곧이어 조던 콰사르가 솔로 홈런(0-5)을 터뜨려 한 점을 더 보탰다. 

 

질롱코리아는 6회 첫 점수를 뽑았다. 선두타자 배지환이 경기 첫 안타를 뽑았고, 김주형의 병살타성 타구 땐 유격수 실책이 겹쳐 주자가 모두 살았다. 홍창기의 1루 땅볼로 계속된 2사 2, 3루엔 포수 포일을 틈타 배지환의 득점을 올렸다.

 

퍼스는 7회 두 점을 달아나며 질롱코리아의 추격세를 꺾었다. 7회 말 1사 1, 2루에 글렌다이닝이 바뀐 투수 양기현을 상대로 볼넷을 골랐다. 계속된 1사 만루엔 칼레오 존슨이 2타점 적시타를 날려 격차를 1-7로 벌렸다. 양기현이 승계주자 두 명의 득점을 허용하면서 박정배(1.1이닝)의 실점은 ‘2’로 불었다.

 

질롱코리아는 8회 초 2사 1, 2루에 나온 이재원의 안타로 두 점을 추가하며 격차를 3-7로 좁혔으나 약속의 9회는 없었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오로나민C
    언힌지드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맥심도 마스크를 썼다?..얼굴 가린 유명 잡지들의 코..
    [줌 in 포토+] 가을야구 꿈꾸는 김한나의 유혹, '여기는 광주!'
    SK 조유하, 아담한 체구로 그라운드 누비는 포켓걸
    "강렬한 여전사" 에버글로우 이런, 바비인형 뺨치는 실물 미모
    [줌 in 포토+] '비말 마스크 공연' 김진아, "kt라 행복!"
    [M+현장] '산뜻한 가을패션' 이유빈 아나운서..."마스크는 철저히!"
    KIA 이다혜, 야구 치어리더인데 축구팬들에게 더 인기가 있다?
    [줌 in 포토+] 모델 페페, 가까스로 8강 진출 성공...'2020 미스맥..
    KIA 치어리더 김한나, 가을야구 예약하는 화려한 공연!
    [M+현장] '매끈한 다리라인', SK 배트걸 곽유진!(배트걸 일상)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