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1.26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유쾌한 다르빗슈 "다저스 2017년 우승 퍼레이드 참가하고파"

  • 기사입력 2020.01.14 10:19:47   |   최종수정 2020.01.14 10:19:47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2017년 월드시리즈 7차전의 다르빗슈(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2017년 월드시리즈 7차전의 다르빗슈(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다르빗슈 유(33·시카고 컵스)는 SNS에서 활발히 활동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최근 지역 언론으로부터 'SNS 사용을 자제하라'는 충고도 받을 정도다. 

 

그런 다르빗슈가 이번에는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사인 훔치기 징계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다르빗슈는 1월 14일(이하 한국시간) 자신의 트위터에 "LA 다저스가 2017년 월드시리즈 우승 퍼레이드를 한다면 나도 참석하고 싶다"고 올렸다. 'Garbage'가 적힌 유니폼을 만들어 줄 사람을 찾는다는 말도 덧붙였다.

 

징계 발표 직후 다르빗슈의 트윗(출처=다르빗슈 유 트위터) 징계 발표 직후 다르빗슈의 트윗(출처=다르빗슈 유 트위터)

 

다르빗슈는 2017년 당시 다저스 소속이었다. 디비전시리즈와 챔피언십시리즈에서 11.1이닝 2실점으로 2승을 거뒀다. 그러나 월드시리즈 2경기에서는 단 3.1이닝만을 투구하며 9실점했다. 특히 팀의 운명이 걸린 7차전에서도 1.2이닝 5실점으로 조기 강판당했다.

 

시즌이 끝나고 컵스로 이적한 다르빗슈는 다저스타디움 원정에서 야유를 받는 등 다저스 팬들의 '역적'이 됐다. 그러나 휴스턴이 2017년 사인을 훔쳤다는 의혹이 나오고부터 다르빗슈는 '피해자'로 인식되는 분위기다.

 

지난해 11월 자신의 유튜브 영상에서 다르빗슈는 "2017년의 부진은 휴스턴의 사인 훔치기 때문은 아니다"며 자신이 못해 팀이 졌다고 말했다. 다르빗슈는 징계가 발표된 직후에도 영상을 올렸다. 다르빗슈는 "2루에서 사인 훔치는 정도는 누구나 한다. 하지만 기술을 사용한 것은 문제가 있다"며 소신을 밝혔다.

 

 

양정웅 기자 dooge2080@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선미, 여성스러움부터 시크함까지...'헤어나올 수 없는 매력'
    [M+포토] 소녀시대 유리, '청량한 시스루'
    선미, 팬 결혼식에 깜짝 등장→'가시나' 축가 '역대급 이벤트'
    [M+포토] 수지, '반박불가 청순 여신'
    "사랑스러움 한도 초과" 트와이스 나연, 감탄 자아내는 공항패션
    하니, 섹시 벗고 청순 입다…'강렬 레드립 매력 발산'
    배우 최여진, 독보적인 건강미...'완벽한 라인'
    [M+포토] 여자친구 예린, '레드립이 포인트'
    [M+포토] 있지(ITZY) 유나, '막내의 짜릿한 눈빛'
    [M+포토] (여자)아이들 우기, '귀엽게 입술 쭉'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