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2.28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밀워키 루이스 우리아스, 왼손 골절로 수술대에

  • 기사입력 2020.01.29 14:49:21   |   최종수정 2020.01.29 16:25:33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수술 후 회복 중인 사진을 올린 루이스 우리아스(사진=루이스 우리아스 인스타그램)

수술 후 회복 중인 사진을 올린 루이스 우리아스(사진=루이스 우리아스 인스타그램)

 

[엠스플뉴스]

 

오자마자 부상 악재다. 루이스 우리아스(22·밀워키 브루어스)가 왼손을 다쳐 수술대에 오른다.

 

밀워키 저널 센티넬은 1월 29일(한국시간) “우리아스가 밀워키와 2020시즌 개막전을 함께하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며 “'이적생' 우리아스가 왼손 유구골 골절로 수술을 받았다. 재활엔 6~8주가 소요될 전망”이라고 보도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우리아스는 ‘고향’ 멕시코에서 겨울 리그에 참여하다 왼손을 다친 것으로 알려졌다.

 

‘밀워키 저널 센티넬’은 “이 수술에 걸리는 재활 기간은 대략 8주다. 이는 우리아스가 3월 27일에 열리는 시카고 컵스와의 개막전에 참석하기 어렵다는 걸 의미한다”며 우리아스가 향후 마이너리그 재활 경기를 거쳐 빅리그에 복귀할 것으로 전망했다.

 

우리아스는 2019시즌 전 ‘MLB 파이프라인’ 유망주 랭킹에서 전체 16위에 올랐던 내야수. 다만 빅리그 2시즌 통산 83경기 동안 타율 .221 6홈런 29타점 OPS .649 fWAR 0.2승에 그치며 아직 유망주 ‘껍질’을 깨진 못했다.

 

지난해 11월 말엔 샌디에이고 파드리스를 떠나 밀워키에 입단했다. 당시 밀워키는 우리아스와 함께 좌완 선발 에릭 라우어를 받았고, 트레이드 대가로 우완 선발 잭 데이비스, 외야수 트렌트 그리샴을 내줬다.

 

한편, 우리아스가 스프링캠프를 앞두고 갑작스러운 부상에 발목이 잡히면서 밀워키의 2020시즌 개막전 유격수 자리는 올랜도 아르시아의 몫이 될 것으로 보인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2020 LG 치어리더스..."새 멤버는 원민주!"
    [줌 in 포토+ ] 류세비 ‘시크릿 B’, 디지털 화보집 출간 기념 베스..
    [M+포토] 여자친구, '우리 예린이 얼굴이 복지다'
    [줌 in 포토+] '금발 여신' 하지원, 고교생에서 숙녀 변신!
    [M+포토] '쇼챔' 에버글로우 이런, '인형이 춤을 추네'
    [M+포토] '쇼챔' 여자친구, '분위기 완전 팬미팅'
    [M+포토] 아이유, '청순미 가득해'
    베리굿 조현, 관능의 끝...섹시함 무기로 한 다채로운 화보 공개
    [줌 in 포토+] '하나은행 치어리더' 윤별하, 멋진 오프닝 공연!
    현아, 과감한 하의 실종 화보 공개...'시선 올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