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7.09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곤니치와'로 류현진과 인사하는 야마구치 "배울 점 많아"

  • 기사입력 2020.02.17 16:24:09   |   최종수정 2020.02.17 16:24:09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야마구치 슌(사진=엠스플뉴스)

야마구치 슌(사진=엠스플뉴스)

 

* 2020 MLB 시범경기 LIVE는 엠스플뉴스 PC/모바일/앱에서 시청 가능합니다.

 

[엠스플뉴스]

 

류현진(32)과 동갑내기에 같은 아시아 투수라는 공통점으로 인해 메이저리그 적응에 많은 도움을 받는 야마구치 슌(32)이 류현진과 함께 뛰는 소감을 밝혔다.

 

야마구치는 2월 17일(한국시간)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스프링캠프에서 취재진과 만나 류현진에 대해 이야기했다. 류현진과 야마구치는 1987년생으로 나이는 같지는 미국 생활은 류현진이 7년 먼저 경험했다.

 

 

야마구치는 류현진과 메이저리그에서 뛰게 된 소감에 대해 "경험이 많은 투수이고 배울 점이 많다. 같은 아시아계이기 때문에 같이 뛰면서 여러 가지를 배웠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투구하는 손은 다르지만 영상을 통해 여러 부분을 참고했다는 말도 이어갔다.

 

류현진과 "곤니치와(안녕하세요)"로 인사한다는 야마구치는 "앞으로도 류현진과 더 많은 시간을 보낼 것이고 한국어 역시 많이 연습해 더욱더 친해질 계획이다"라며 깊은 우정을 나누겠다고 밝혔다.

 

다른 동료들도 류현진에 대한 기대감을 표시했다. 유격수 보 비솃은 땅볼이 많은 류현진에 대해 "땅볼 유도형 투수가 있으면 야수들이 항상 집중하고 준비하게 돼 경기하기 편하다. 열심히 노력해 류현진을 돕겠다"고 밝혔다. 

 

마무리투수 켄 자일스는 "지난 시즌 리그를 지배한 류현진의 투구를 볼 준비가 됐다"며 류현진의 승리는 언제나 자신이 지키겠다고 말했다. 또한 류현진이 지명타자가 있는 아메리칸리그로 이적한 것에 대해서는 "특별히 다른 것을 시도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한다"며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양정웅 기자 dooge2080@mbcplus.com

 

* 2020 MLB 시범경기 LIVE는 엠스플뉴스 PC/모바일/앱에서 시청 가능합니다.



mlb보상이벤트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스포츠매니아

    hot 포토

    더보기
    [M+포토] 네이처 새봄, '강렬한 레드 슈트'
    [줌 in 포토+] '완판녀' 이종은, 헬스 남성잡지 맥스큐 미공개 화보..
    재경, 청순부터 우아함 넘나드는 화보...이제는 '가수'보다 '배우'로
    두산 치어 천온유, 긴 생머리+새하얀 피부 '청순 미녀'
    김도연, 독보적 세련美 담은 패션 화보 공개...러블리 시크의 정석
    [M+포토] 손연재, '미소가 아름다워'
    [M+현장] "비주얼 센터"…아이즈원 장원영, 롱다리 막내
    '아이돌 뺨치는 춤 솜씨' 류세미, 키움의 대표 미녀 치어리더
    [M+현장] "머리 위로 ♥"아이즈원 민주, 청순+큐티 다 있는 비주얼
    [줌 in 포토+] '대세각' KIA 치어리더 김해리, "맥심 찍었어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