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8.11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캐나다 언론의 예상 "2022년 류현진 3선발, 신더가드 에이스"

  • 기사입력 2020.03.27 12:30:12   |   최종수정 2020.03.27 12:30:12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홍순국 특파원)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홍순국 특파원)

 

[엠스플뉴스]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에이스 자리에서 내려오고 노아 신더가드(28·뉴욕 메츠)가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원투펀치가 된다?

 

캐나다 스포츠 매체 'TSN'은 3월 27일(한국시간) 2022년 개막전 토론토는 어떤 모습일지 전망했다. 이 매체는 2년 전에도 2020년 개막전 라인업을 예상한 바 있다.

 

매체는 2022년 토론토가 대권 도전을 위해 중대형급 FA를 영입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2020시즌이 끝나고 조지 스프링어(휴스턴 애스트로스)를 영입해 외야를 강화할지도 모른다는 전망도 내놓았다.

 

2022년을 앞두고 클레이튼 커쇼, 저스틴 벌랜더, 잭 그레인키, 맥스 슈어저 등 거물급 선발이 대거 시장에 나올 예정이다. 매체는 이 중에서 토론토가 신더가드를 다시 데려온다고 예상했다. 신더가드는 2010년 토론토에 지명받아 입단했다가 R.A. 디키 트레이드 때 메츠로 건너갔다.

 

매체는 신더가드가 강속구 유망주 네이트 피어슨과 함께 원투펀치를 맡는다고 예상했다. 이와 함께 계약 3년 차를 맞이한 35세의 류현진은 피어슨에게 에이스를 물려주고 둘을 받쳐주는 3선발이 된다는 말도 덧붙였다. 

 

한편 토론토의 젊은 내야진이 거의 그대로 유지되지만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가 1루수, 유망주 조던 그로샨스가 3루수를 맡게 된다고 전망했다.

 

 

양정웅 기자 dooge2080@mbcplus.com



mlb보상이벤트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MLB 텐트
    MLB 기획전

    hot 포토

    더보기
    윤하, 화보 속 돋보이는 청초함...여성미 물씬
    [줌 in 포토+] '개미허리 치어리더' 정희정, "두산 막내입니다!"
    '환상의 롱다리 치어리더'...이름은? '키움 히어로즈 정지호!'
    [M+포토] '댄스가수' KIA 김해리, 데뷔 앞두고 뮤직비디오 촬영!
    [줌 in 포토+] '헤어스타일 변신' 서현숙, 언제나 열정 응원 뿜뿜!
    [줌 in 포토+] 베이글녀 매력 '뿜뿜'...커버걸 '윤다연' 화보 공개!
    [M+포토] 안소현, '제주 햇살만큼 밝은 미소' (제주삼다수 마스터스)
    [M+포토] 유현주, '수많은 카메라가 나를 주목하네' (제주삼다수 마..
    [줌 in 포토+] '롱다리 미녀' 박소진, "숨막히고 더워도 응원은 계..
    [줌 in 포토+] '세계를 홀린 비키니 화보'...맥스큐 8월호 커버걸 ..
    임플로이언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