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7.05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류현진, 홈으로 돌아갈까…加 언론 "토론토, 전세기 이용해 복귀 예정"

  • 기사입력 2020.06.29 08:55:42   |   최종수정 2020.06.29 09:13:13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홍순국 특파원)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홍순국 특파원)

 

[엠스플뉴스]

 

올 시즌 캐나다 땅을 밟아보지 못한 류현진(33)이 드디어 캐나다로 돌아갈 수 있을까.

 

'토론토 선' ,'스포츠넷' 등 캐나다 현지 언론은 6월 29일(이하 한국시간)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선수들에게 토론토로 갈 준비를 하라는 지시를 내렸다고 전했다. 

 

캐나다 정부는 지난 3월 중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이동 제한을 명령했다. 이 때문에 미국을 제외한 외국 국적 선수들의 캐나다 입국 길이 틀어막혔다. 올 시즌 토론토로 이적한 류현진(33) 역시 플로리다에 머물고 있었다.

 

토론토 구단은 로저스 센터에서 경기와 훈련을 진행하기 위해 백방으로 노력했다. 캐나다 당국과 연락을 취하며 메이저리그(MLB) 팀이 입국 금지의 예외로 인정받으려고 했다. 또한 MLB 사무국 역시 캐나다 정부에 시즌 진행 계획을 제출했다.

 

현재 구단은 공식적으로 토론토 복귀를 발표하지는 않았다. 그러나 '토론토 선'은 소식통을 인용해 캐나다 정부가 MLB 팀에 대한 입국 허가를 곧 내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스포츠넷'의 샤이 다비디는 "토론토 구단이 7월 2일 전세 항공기를 이용해 플로리다를 떠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토론토 선'은 토론토가 올 시즌 모든 홈 경기를 로저스 센터에서 진행할 전망이라고 이야기했다. 앞서 토론토 구단은 스프링캠프지인 플로리다주 더니든, 그리고 트리플A 홈구장인 뉴욕주 버팔로를 대체 홈구장으로 고려한 바 있다.

 

 

양정웅 기자 dooge2080@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스포츠매니아

    hot 포토

    더보기
    두산 치어 천온유, 긴 생머리+새하얀 피부 '청순 미녀'
    김도연, 독보적 세련美 담은 패션 화보 공개...러블리 시크의 정석
    [M+포토] 손연재, '미소가 아름다워'
    [M+현장] "비주얼 센터"…아이즈원 장원영, 롱다리 막내
    '아이돌 뺨치는 춤 솜씨' 류세미, 키움의 대표 미녀 치어리더
    [M+현장] "머리 위로 ♥"아이즈원 민주, 청순+큐티 다 있는 비주얼
    [줌 in 포토+] '대세각' KIA 치어리더 김해리, "맥심 찍었어요!"(..
    [M+현장] "WIZONE뿐이야"…아이즈원, 환상동화 2관왕 달성
    [M+포토] 아이즈원 민주, '눈 밑에 하트 2개'
    여자친구 예린-은하, 단짝 케미 빛난 화보...컴백 기대감 고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