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7.17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방출' 천웨이인, NPB 돌아갈까…친정 주니치 반응은 미적지근

  • 기사입력 2020.06.30 15:56:20   |   최종수정 2020.06.30 15:56:20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천웨이인(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천웨이인(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메이저리그(MLB) 시애틀 매리너스에서 방출된 대만 출신 좌완 투수 천웨이인(35)이 일본프로야구(NPB)로 돌아갈 수도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천웨이인은 지난 6월 28일(이하 한국시간) 자신의 SNS를 통해 시애틀 매리너스에서 방출됐다는 소식을 전했다. 지난 겨울 마이애미 말린스에서 방출된 천웨이인은 시애틀에서 재기를 노렸지만 결국 무적 신세가 됐다.

 

천웨이인의 방출 소식이 나오자, 일본에서도 반응이 나오고 있다. 천웨이인은 메이저리그에 진출하기 전 2004년부터 2011년까지 NPB 주니치 드래곤스에서 뛰었다. 특히 2009년에는 평균자책점 1.54를 기록하며 이 부문 타이틀을 수상하기도 했다.

 

일본 '도쿄스포츠'는 29일 친정팀인 주니치 내에서 천웨이인의 복귀를 바라고 있다는 소식을 전했다. 주니치는 29일 현재 9경기에서 3승 6패로 부진한 출발을 보이고 있다. 특히 팀 평균자책점은 센트럴리그 6개 팀 중 5위(4.96)에 올라있는 상황이다.

 

주니치 팀 관계자는 '도쿄스포츠'에 "천웨이인이 선발도 가능하고 최근에는 중간계투도 했다"며 요긴하게 기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나이도 많지 않다. 또한 절친한 요시미 가즈키(36)와 뛰며 서로에게 자극이 될 수도 있고, 젊은 선수들에게 참고가 될 수도 있다"며 복귀를 원한다고 말했다.

 

하지만 주니치 구단 수뇌부의 반응은 미적지근하다. '주니치 스포츠'는 29일 가토 히로유키 구단 대표가 "천웨이인에 대한 정보를 수집 중이지만 먼저 움직이지는 않겠다"고 말했다는 소식을 전했다.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외국 리그 선수를 데려오기 어려운 상황 때문으로 풀이된다. '도쿄 스포츠'에 따르면 현재 일본 정부는 신규 외국인 선수에 대한 취업비자를 내주지 않고 있다. 이 때문에 주니치 외에도 몇몇 구단이 천웨이인에 관심을 보였으나 비자의 벽에서 가로막혔다고 하다.

 

한편 천웨이인이 올 시즌 일본을 포함해 다른 리그에서 뛰지 않는다고 해도 생계에는 지장이 없다. 지난 3월 메이저리그 사무국과 선수노조의 합의사항의 대상이 아닌 천웨이인은 올 시즌 연봉 2200만 달러를 모두 받을 수 있다.

 

 

양정웅 기자 dooge2080@mbcplus.com



mlb보상이벤트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스포츠매니아

    hot 포토

    더보기
    [M+현장] 두산 치어리더 출근길, '4인4색 헤어 스타일!'
    '미소가 매력' 김소윤 치어리더, 키움 대표 금발 치어리더
    [줌 in 포토+] '美'친 몸매 이종은…비키니 미공개 화보 공개
    "단발병 유발자" 하지원 치어리더, 눈웃음 매력적인 청순 소녀
    [M+포토] 하지원 치어리더, '매력적인 눈웃음'
    '맥스큐 커버걸' 포켓걸 포토카드, 추가 10장 공개!
    [줌 in 포토+] 'KIA 치어 데뷔' 김해리, "곧 솔로가수도 데뷔합니..
    "즐겁구나" SK 이미래·김맑음, 치어리더 대표 흥 자매
    [M+포토] 네이처 새봄, '강렬한 레드 슈트'
    [줌 in 포토+] '완판녀' 이종은, 헬스 남성잡지 맥스큐 미공개 화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