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11.26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아로사레나 보낸 STL 사장 "내 책임…다시는 이런 일 없을 것"

  • 기사입력 2020.10.29 14:36:41   |   최종수정 2020.10.29 14:36:41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세인트루이스 시절 아로사레나(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세인트루이스 시절 아로사레나(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올해 메이저리그(MLB) 포스트시즌 최고의 스타는 누구일까. 의견은 분분해도 랜디 아로사레나(25·탬파베이 레이스)의 이름을 빼놓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아로사레나는 월드시리즈까지 포스트시즌 20경기에 나와 타율 0.377 10홈런 14타점 OPS 1.273으로 폭발적인 화력을 보여줬다. 홈런과 안타(29안타)에서 역대 단일 포스트시즌 신기록을 세우는 영광은 덤이었다. 비록 소속팀 탬파베이는 준우승에 그쳤지만 아로사레나의 활약은 환히 빛났다.

 

 

이런 아로사레나의 활약에 웃을 수 없는 건 포스트시즌 상대팀만이 아니다. 지난해까지 아로사레나의 소속팀이었던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는 올 시즌을 앞두고 3대 3 트레이드를 통해 아로사레나를 탬파베이로 보냈다. 당시 호세 마르티네스(현 컵스)와 매튜 리베라토어가 핵심 트레이드 칩으로 여겨졌지만 결국 아로사레나가 제일 먼저 치고 나왔다.

 

존 모젤리악 세인트루이스 야구 운영 부문 사장은 10월 29일(한국시간) 취재진과의 화상 인터뷰를 가졌다. 모젤리악 사장은 구단 재정 등 운영에 관한 전반적인 이야기를 나눴다.

 

이 자리에서 아로사레나 트레이드에 대한 이야기도 나왔다. 질문이 나오기 전에 미리 선수를 친 모젤리악 사장은 "내 책임이다. 그건 내가 한 일이다"라며 아로사레나 트레이드가 결과적으로 아쉬운 결정이었음을 에둘러 표현했다. 아로사레나는 지난해 트리플A에서 0.358 12홈런 38타점을 기록했지만 공인구 영향과 중복 자원이라는 이유로 팀을 떠났다.

 

모젤리악 사장은 그러면서 이런 '남 좋은 일'을 다시 만들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모젤리악 사장은 "우리는 우리 팀 선수들을 잘 알아야 한다. 선수들에 대한 평가를 재검토해서 이런 일이 다시는 일어나지 않도록 해야 한다"라며 결연한 의지를 드러냈다.

 

세인트루이스가 보낸 선수 중 올해 좋은 활약을 펼친 선수는 아로사레나만이 아니다. 지난 2018년 지오바니 가예고스 등과 트레이드를 통해 뉴욕 양키스로 보낸 루크 보이트는 올해 단축 시즌에서 22홈런을 기록, 리그 홈런 1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반면 올해 세인트루이스는 20홈런은커녕 10홈런 이상의 선수도 없었다.

 

2017년 세인트루이스 시절 보이트(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2017년 세인트루이스 시절 보이트(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양정웅 기자 dooge2080@mbcplus.com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스페셜 팩 홍보배너
    그랜드파이널 배너

    hot 포토

    더보기
    머슬마니아 스포츠모델 그랑프리 정한나-남승준, ‘맥스큐’ 단독 표..
    [줌 in 포토+] ‘논문 쓰다가… 덜컥 우승’ 아이돌 미모 대학원생, 최..
    엠스플 미녀 아나운서 5인방, 코리아 당구 그랑프리 '프로필 비하인..
    김태리, 캐주얼부터 우아함까지...다채로운 매력의 화보 공개
    [줌 in 포토+] 피트니스 ‘퀸’ 신다원 ‘맥스큐’ 12월호 표지 선공개…..
    '두산 치어리더' 박소진, "두산 승리를 향해 다같이 워워워~"
    [줌 in 포토+] 시선 ‘강탈’, 맥스큐 백성혜-박은혜 2021 시크릿 캘..
    [M+현장] '승리 요정' 오마이걸 유아, 시구 도우미 철웅이 껴안은 ..
    '역시 센터 of 센터' 김연정, 원톱 치어리더의 화려한 군무
    [줌 in 포토+] 평범한 회사원에서 모델이 되기까지, 회사원 혜린의 ..
    KBO리그포스트시즌이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