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1.01.23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토론토-다저스, AL 세이브 1위 핸드 영입 고려 중

  • 기사입력 2020.11.26 11:15:09   |   최종수정 2020.11.26 11:15:09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브래드 핸드(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브래드 핸드(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자유의 몸이 된 올 시즌 아메리칸리그 세이브 1위 브래드 핸드(30)가 여러 팀에서 구애를 받고 있다.

 

'MLB 네트워크'의 존 모로시는 11월 26일(이하 한국시간)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LA 다저스가 핸드 영입을 검토하고 있다고 전했다. 핸드는 전 소속팀 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내년 시즌 1000만 달러 팀 옵션을 행사하지 않으면서 시장에 나왔다.

 

토론토는 지난해 마무리투수였던 켄 자일스가 시즌 내내 팔꿈치 통증에 시달렸다. 결국 토미 존 수술(팔꿈치 인대 접합 수술)을 받게 된 자일스가 팀을 떠나며 토론토는 뒷문에 공백이 생겼다. 토론토는 조던 로마노, 라파엘 돌리스와 함께 뒷문을 걸어잠글 좌완 불펜을 찾고 있는 상황이다.

 

다저스 역시 핸드 영입을 고려 중이라고 한다. 만약 블레이크 트레이넨과 재계약이 이뤄지지 않게 된다면 핸드 영입으로 방향을 선회할 예정이다. 트레이넨은 올해 27경기에 나와 1세이브 9홀드를 올리면서 다저스의 월드시리즈 우승에 기여했다.

 

핸드는 올 시즌 23경기에 등판해 2승 1패 16세이브 평균자책 2.05를 기록하며 아메리칸리그 세이브 1위에 올랐다. 커리어 초기 선발과 불펜을 오가며 혼란을 겪었지만 2016년 불펜 고정 이후 리그 정상급 구원투수로 자리매김했다.

 

올 시즌 약 750만 달러의 연봉을 받았던 핸드는 클리블랜드가 재정에 어려움을 겪으면서 결국 팀을 나와야했다. 그러나 실력의 문제가 아닌 다른 이유로 나왔기 때문에 여러 팀에서 핸드 영입을 노리고 있는 상황이다.

 

 

양정웅 기자 dooge2080@mbcplus.com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맥스큐 10대 머슬퀸들의 '포토카드' 공개!
    [줌 in 포토+] '플레시 응원' 박성아, 신한은행 에스버드 치어리더!
    [줌 in 포토+] 서현숙, 마스크에 가려진 진짜 얼굴을 보고 싶다!
    [M+현장] 흥국생명 치어리더, 겨울밤 코트 뜨겁게 달구는 댄스 퍼레..
    'TOP 치어리더' 김연정, 배구 코트 달군 인천 ITZY
    [줌 in 포토+] '넘치는 매력' 서현숙, 충남 아산을 홀린 매력녀!
    [줌 in 포토+] '언제나 밝은 미소' 박소진, 롱다리 미녀 치어리더!
    [M+현장] 이하윤 치어리더, 코트 위 베이비 페이스+단발 요정
    [M+포토] 이다현, 코트 위 환한 미모
    [줌 in 포토+] 美친 몸매로 완판녀 등극...맥스큐 '커버걸' 권예지!
    엠스플레이스톡킹이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