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1.10.20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MLB

4달째 결장 중인 트라웃, 결국 시즌 아웃될까…감독 "올해는 어렵겠다"

  • 기사입력 2021.09.16 16:28:35   |   최종수정 2021.09.16 16:28:35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마이크 트라웃(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마이크 트라웃(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메이저리그(MLB) 최고의 선수 마이크 트라웃(30·LA 에인절스)의 올 시즌 출전경기 수가 '36'에서 멈추게 될까.

 

조 매든 에인절스 감독은 9월 16일(이하 한국시간) 경기 전 인터뷰에서 트라웃의 올 시즌 복귀 가능성에 대해 언급했다. 트라웃은 5월 중순 이후 부상자 명단(IL)에 머물고 있다.

 

트라웃은 올 시즌 타율 0.333 8홈런 18타점 OPS 1.090을 기록했다. 4월 한 달 동안은 4할대 타율을 기록하며 폭발적인 모습을 보였지만 마지막 7경기에서는 타율 0.053에 그쳤다. 여기에 지난 5월 18일 경기에서는 주루 도중 종아리 부상까지 입으며 결국 로스터에서 제외됐다.

 

당초 트라웃은 6~8주 진단을 받으며 후반기 내에는 복귀가 가능할 것으로 봤다. 트라웃은 여전히 재활 운동을 하면서 시즌 내 복귀에 대한 강한 열망을 드러내고 있다고 한다.

 

그러나 사령탑의 반응은 부정적이었다. 매든 감독은 "트라웃은 너무나도 복귀를 갈망하고 있다"라며 전제를 깐 매든 감독은 그러나 "나는 트라웃이 오늘이나 내일, 아니 조만간 복귀할 것이라고 기대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이어 매든 감독은 "(올해 안에는) 좀 어려울 것 같다"라며 현실적으로 트라웃이 올 시즌 내 메이저리그에 돌아오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만약 트라웃이 올 시즌 내 복귀를 해야 한다면 지금부터라도 마이너리그 재활 경기에 나서야 한다. 그렇지만 시즌이 한 달도 남지 않은 시점에서 사실상 포스트시즌 탈락이 확정된 에인절스 입장에서는 굳이 트라웃을 무리하게 복귀시킬 이유는 없다.

 

만약 올 시즌 내 복귀하지 못한다면 트라웃은 데뷔 후 가장 적은 경기에 출장하는 시즌을 보내게 된다. 이는 메이저리그 첫 시즌인 2011년(40경기)이나 단축 시즌이었던 2020년(53경기)보다도 적은 수치다.

 

 

양정웅 기자 dooge2080@mbcplus.com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1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승패예측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시크릿비' 완판녀 박은혜, 비키니 화보 공개!
    ‘헤어도 러블리’ 블랙핑크 지수, 공항 밝힌 청순 미모
    [줌 in 포토+] ‘시크릿 B’ 화보집 완판녀 박은혜, 맥스큐 11주년 피..
    [줌 in 포토+] 너무 파랗고 예쁜 잠실하늘을 마음껏 즐겼던 두산 치..
    [줌 in 포토+] '자몽' 박은혜, 맥스큐 창간 11주년 기념 10월호 표..
    [줌 in 포토+] '예쁜 응원' 신수인, "키움 히어로즈 치어리더입니..
    [M+현장] 치어리더 서현숙, 6회 말 동점의 순간...'야구장에서 들리..
    [M+현장] '마스크를 뚫는 미모' 박지영 아나운서, 프로야구 대표 여..
    [M+포토] 하지원 치어, 남심 홀리는 ‘하트 눈웃음’
    ‘큐티풀’ 심송연 치어리더, 반전 파워 퍼포먼스로 매력 발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