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11.23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KBO

[엠스플 이슈] ‘승부의 해’ 2020년 앞둔 LG, 외부 FA 영입 전략은?

  • 기사입력 2019.11.06 15:50:20   |   최종수정 2019.11.06 16:00:44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LG 트윈스, 2020년은 류중일 감독・박용택 계약 마지막 해

-내부 FA는 모두 잡는다…11월 중 계약 목표

-외부 FA “데려오고 싶은 선수는 있지만…” 2루수 안치홍 유력

-“외부 영입은 원소속팀보다 좋은 조건 제시해야” 무리한 영입은 없다

 

2020년 계약 마지막 해를 맞는 류중일 감독과 박용택(사진=엠스플뉴스) 2020년 계약 마지막 해를 맞는 류중일 감독과 박용택(사진=엠스플뉴스)

 

[엠스플뉴스]

 

2020시즌은 류중일 LG 트윈스 감독의 3년 계약 마지막 해다. 2020시즌은 최고참 박용택의 FA 계약 마지막 시즌이기도 하다. 2019시즌 리그 4위 성과를 거둔 만큼, 2020시즌엔 승부를 걸어볼 타이밍이다.

 

‘단장의 계절’을 맞이한 차명석 단장도 쉴 틈 없이 바쁘게 움직이는 중이다. FA 집토끼 단속부터 외국인 선수 계약, 2차 드래프트 준비까지 처리할 과제가 가득하다. 

 

최우선 과제는 집토끼 단속이다. 2019시즌 뒤 FA 자격을 얻은 LG 선수는 3명(오지환, 진해수, 송은범). LG는 3명 모두 계약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10년 동안 주전 유격수 자릴 지킨 오지환, 좌완 불펜 진해수, 베테랑 우완 송은범 셋 다 팀에 꼭 필요한 선수란 판단이다. 특히 유격수 오지환의 경우 다른 구단에서 영입을 시도할 가능성도 있는 만큼, 11월 중에 속전속결로 계약을 추진할 참이다.

 

“데려오고 싶은 선수는 있다, 하지만…”

 

올 겨울 FA 시장 대어급으로 통하는 안치홍과 정우람(사진=엠스플뉴스) 올 겨울 FA 시장 대어급으로 통하는 안치홍과 정우람(사진=엠스플뉴스)

 

관심이 가는 건 LG가 올해도 외부 FA 영입을 시도할지 여부다. LG는 류중일 감독 부임 이후 해마다 1명씩 외부 FA를 영입했다. 첫해엔 메이저리그에서 돌아온 김현수를 총액 115억 원에 영입했고, 올 시즌을 앞두고는 3루수 김민성을 사인 앤 트레이드 형식으로 데려왔다. 가능한 합리적 지출을 하되, 꼭 필요한 선수일 때는 과감하게 지갑을 여는 게 최근 LG의 스타일이다.

 

이번 FA 시장엔 지난해 양의지급 ‘초대어’는 없다. 보상선수 출혈을 감수하고 영입할 만한 선수는 포수 2명(김태군, 이지영)과 정우람, 안치홍, 전준우 정도다.

 

이 가운데 포수와 외야수 전준우는 LG가 관심을 가질 가능성이 크지 않다. 특히 전준우에 대해 차명석 단장은 우리 팀에 주전 외야수만 4명이란 말로 사실상 영입할 뜻이 없음을 밝혔다. 

 

차 단장은 데려오고 싶은 선수는 있다고 했다. 구체적인 선수 이름을 거론하진 않았지만, 구단 안팎에선 LG의 약점인 2루수가 주포지션인 안치홍의 이름이 언급된다. 또 한편에선 좌완 불펜 약점 해소를 위해 정우람 영입을 시도할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다만 실제로 외부 영입이 이뤄질지는 미지수다. 차 단장은 외부 FA를 영입하려면, 원소속팀보다 더 좋은 조건을 제시해야 한다. 저쪽이 1천 원이면 우리는 2천 원을, 2천 원이면 3천 원을 줘야 하는데 쉽게 될지 모르겠다고 했다. 외부 FA 영입을 알아보더라도, 결코 무리할 뜻은 없다는 얘기다. KIA는 이미 안치홍 잔류 방침을 선언했고, 한화 역시 정우람을 반드시 잡겠단 의사가 확고하다.

 

아직 2차 드래프트 등이 남아 있어, 전력 보강 기회의 문은 열려 있다. 2차 드래프트 이후엔 구단마다 방출 선수가 나오고, 이 결과에 따라 트레이드 시장이 꿈틀거릴 가능성도 있다. 만약 여기서 만족할 만한 답을 찾지 못하면, 그때는 LG도 좀 더 과감한 투자 쪽으로 방향을 틀 가능성이 충분하다.

 

지난 겨울 끝까지 버티고 버텨 3루수 김민성을 손에 넣었던 LG다. 이번 겨울에도 철저한 준비와 끈기로 결실을 거둘 수 있을지, 지켜볼 일이다.

 

배지헌 기자 jhpae117@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섹시 퀸' 전효성, 걸크러쉬 매력 발산한 '자유로운 청춘'
    [M+포토] '청룡영화상' 윤아, '차분한 블랙 드레스'
    [M+포토] '청룡영화상' 박소담, '청순미 발산'
    [M+현장] "바비인형이 떴다" ITZY 유나, 금발의 매력 막내
    [M+포토] 지스타 모델 서한빛 '감출 수 없는 섹시함'
    '정진운과 열애' 경리, 2년차 곰신의 물오른 미모 '시크+도도美'
    "러블리 종이 인형"…태연, 여전한 청순 미모 '가녀린 허리라인'
    이상미, 연하 회사원과 23일 웨딩마치…웨딩드레스 자태 공개
    [M+포토] 서현, '청순+섹시 다 있어'
    [M+포토] '범인은 바로 너2' 박민영, '눈빛으로 매력 발산'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