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03.29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KBO

두산, 구춘대회 오릭스전 1대 7 패배…이영하 최고 149km/h

  • 기사입력 2020.02.24 16:28:46   |   최종수정 2020.02.24 16:28:46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두산 투수 이영하(사진=두산) 두산 투수 이영하(사진=두산)

 

[엠스플뉴스]

 

두산 베어스가 2월 24일 일본 미야자키 소켄구장에서 열린 ‘2020 구춘 미야자키 베이스볼게임스’ 오릭스 버팔로스와의 첫 경기에서 1대 7로 패했다.

 

이날 두산은 박건우(우익수)-호세 미겔 페르난데스(지명타자)-오재일(1루수)-김재환(좌익수)-최주환(2루수)-김재호(유격수)-박세혁(포수)-류지혁(3루수)-정수빈(중견수)의 선발 라인업을 내세웠다.

 

선발 투수로 등판한 이영하는 최고 149km/h의 속구를 던지며 2이닝 2피안타 1실점을 기록했다. 스프링캠프 첫 등판임을 감안해 속구와 커터 두 가지 구종만 점검했다. 이영하의 커터 구속은 143km/h까지 나왔다.

 

이영하는 경기 등판 뒤 “스트라이크를 던지며 밸런스를 잡는데 주력했다. 지난해 느낌을 살려 공을 던지고자 했다. 남은 기간 불펜 피칭과 실전 등판으로 몸 상태를 잘 끌어올리겠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타선에서는 박건우가 홈런을 터뜨렸다. 3회 선두 타자로 나온 박건우는 상대 선발 타지마 다이키의 초구 143km/h 속구를 잡아 당겨 좌중간 담장을 넘겼다. 이외에 페르난데스와 최주환, 그리고 김재호가 각각 1안타씩을 때리며 경기 감각을 끌어올렸다.

 

김근한 기자 kimgerhan@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배우 조윤서, '생애 첫 단발' 화보 공개...몽환적 매력
    [줌 in 포토+] '피트니스 여신' 김자연, 심쿵 비키니 화보 공개
    [M+포토] '쇼챔 퇴근길' 채령, '청순미가 뿜뿜'
    배우 강한나, 상큼한 봄 향기 물씬...청초함 돋보이는 화보 공개
    브아걸 가인, 퓨어한 매력의 화보 공개...'내추럴 섹시'란 이런 것
    마마무 문별, 화보서 깜짝 변신...걸크러시 버리고 '여성미 장착'
    '홀로서기' 연우 "롤 모델=선미…좋은 사람 되고 싶다"
    "예슬 is 뭔들"…한예슬, 꽃보다 예쁜 '봄의 여신'
    위키미키, 반짝이는 매력 담은 화보 공개...휴식했던 최유정도 합류
    '머슬퀸’ 김자연… 헬스 남성잡지 ‘맥스큐’ 표지 선공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