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10.31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KBO

윌리엄스 감독 “가뇽·양현종, 5일 휴식 로테이션 복귀” [엠스플 현장]

  • 기사입력 2020.10.18 13:10:25   |   최종수정 2020.10.18 13:10:25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KIA 윌리엄스 감독(사진=엠스플뉴스 김근한 기자) KIA 윌리엄스 감독(사진=엠스플뉴스 김근한 기자)

 

[엠스플뉴스=잠실]

 

KIA 타이거즈 매트 윌리엄스 감독이 최근 4일 휴식 등판 로테이션을 소화 중인 투수 드류 가뇽과 양현종이 잔여 시즌 2주 동안 5일 휴식 로테이션으로 복귀한다고 밝혔다. 

 

KIA는 10월 18일 잠실 LG 트윈스전에서 양현종을 선발 마운드에 올린다. 최근 4일 휴식 뒤 등판 로테이션을 소화했던 양현종은 13일 창원 NC 다이노스전(5.1이닝 3실점)에서 지긋지긋한 아홉수를 끊고 7년 연속 시즌 10승과 더불어 선동열 전 감독의 타이거즈 구단 최다승 2위 타이기록(146승)을 세웠다. 

 

만약 18일 등판에서 승리한다면 양현종은 개인 통산 147승으로 구단 최다승 단독 2위에 오른다. KIA는 최원준(중견수)-김선빈(2루수)-터커(우익수)-최형우(지명타자)-나지완(좌익수)-김태진(3루수)-김민식(포수)-유민상(1루수)-박찬호(유격수)으로 이어지는 선발 라인업으로 이날 양현종의 승리를 도울 계획이다. 

 

6위 KIA는 11경기가 남은 가운데 5위 두산 베어스와 5.5경기 차를 기록 중이다. 사실상 포스트시즌 진출이 어려운 가운데 최근 승부수로 던졌던 양현종과 가뇽의 4일 휴식 뒤 등판 로테이션도 철수할 계획이다. 윌리엄스 감독은 18일 경기 전 취재진과 만나 “앞으로 남은 일정에서 가뇽과 양현종은 정상적으로 5일 휴식 뒤 등판을 소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17일 선발 등판에서 3이닝 6피안타 4볼넷 4실점으로 부진했던 투수 김기훈은 향후 선발 등판 기회를 다시 받을 전망이다. 윌리엄스 감독은 “경기 초반 제구가 흔들리지 않아야 하는 점이 김기훈에게 중요하다. 향후 선발 로테이션을 고민해야겠지만, 김기훈에게 등판 기회가 더 있을 거로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김근한 기자 kimgernhan@mbcplus.com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hot 포토

    더보기
    [M+포토] 이다영, 팀 3연승 이끈다
    [줌 in 포토+] 2020 머슬마니아 아이콘 미공개 표지컷 공개!..'정한..
    [줌 in 포토+] 완벽 섹시 오피스룩 공개..100만 팔로워 '맥심 신입'..
    [줌 in 포토+] 미소녀 BJ 은유화, 촬영 중 옷 풀어진 대형 사고에 ..
    [줌 in 포토+] '미스맥심 우승자' 김나정 아나운서, 섹시발랄 산타..
    [M+포토] '요트 원정대 : 더 비기닝' 김희주 아나운서, 오늘은 자매..
    [M+현장] '피지컬 甲' 최여진, 군살 하나 없는 탄탄 보디라인
    [M+포토] 김연경 품에 안긴 이다영
    [줌 in 포토+] "란제리+스타킹으로 섹시美 대방출"...모델 겸 BJ ..
    [패션 PICK] '필드의 패셔니스타' 안근영, 골프 패션하면 "나야 나..
    KBO리그포스트시즌이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