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10.22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연예일반

"3년 동안 끊임없이 당했다"…'씨스타' 효린, 학폭 의혹 제기

  • 기사입력 2019.05.26 09:05:12   |   최종수정 2019.05.26 09:05:12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밴드 잔나비의 전 멤버였던 유영현의 과거 학교 폭력 문제가 불거진 가운데 또 다른 연예인의 학교 폭력을 주장하는 글이 등장했다.

 

지난 25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학폭 미투, 정말 치가 떨리네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 A씨는 5년 전 씨스타 전 멤버 효린과 같은 중학교를 다녔으며 지속적으로 괴롭힙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A씨에 따르면 그는 중학교 1학년 때 부터 3년간 효린에게 끊임없이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A씨는 "(효린에게) 상습적으로 옷, 현금 등을 빼앗기고 온갖 이유로 아파트 놀이터에서 폭행 당했다"라며 "제 친구는 노래방에 불려가 마이크로 머리까지 맞았다"라고 회상했다.

 

그러면서 A씨는 "효린이 나를 폭행한 이유는 본인의 남자친구 이름이 내 남자친구 이름과 같아서였다"라고 덧붙였다.

 

또 A씨는 "3년 동안 저 자신이 자살 안 한 게 신기할 정도로 잘 버텼다"라며 "하교길엔 효린의 화풀이 대상이 돼야 했었기에 교통사고라도 났으면 싶었다"라고 털어놨다.

 

이후 A씨는 친구를 통해 (효린에게) 사과를 요구했지만 끝내 사과를 받지 못했다고. 오히려 버스에서 마주칠 때면 ?많이 컸다?"라는 보복성 말까지 들어야했다고 주장했다.

 

 

15년이란 세월이 흘렀지만 A씨는 그 때의 끔찍한 기억에서 헤어나오지 못하고 있으며 TV를 보다 효린이 나오면 채널을 돌리고 노래를 들을 수 없다고 호소했다. 

 

지난해 A씨는 용기를 내 인스타그램 DM(direct message)로 다시 한 번 사과를 요구했지만 결국 답장은 오지 않았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A씨는 "학교 폭력 가해자가 떳떳하게 티비에 나와 이미지 세탁하고 활동하는 꼴 정말 역겹다"라며 글을 마무리했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7
  • 화나네요 19
  • 팬이에요 1
  • 후속기사 원해요 3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어서와 프로모션

    hot 포토

    더보기
    '여왕의 품격' 엄정화, 나이 잊은 글래머 몸매 '건강美 물씬'
    "압도적 몽환美"…태연, 금발 여신으로 변신 '묘한 눈빛'
    김연아, 프렌치 시크룩도 완벽 소화 "은퇴 후 사소한 순간이 행복"
    [M+포토] 에이핑크 박초롱, '새빨간 입술'
    [M+인터뷰] 레이싱모델 신소향 "함께 웃으면서 인사해요"
    "걸크러쉬 유발"…우주소녀 보나, 완벽 수트핏 아이돌 1위
    "맨발의 각선미"…조이, 레드립+처피뱅으로 '매혹美 폭발'
    '겨울 여왕' 김연아, 명품 브랜드 화보 속 모델 비주얼 '감탄'
    [M+포토] 드림캐쳐 유현, '인형이 서 있어'
    "골반 여신 등판"…강민경, 초밀착 미니스커트 '퍼펙트 바디라인'
    top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 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오시는 길

    명칭 : MBC PLUS / 등록번호 : 경기 아51369 / 등록일자 : 2016년 3월 11일 / 제호 : 엠스플뉴스 / 발행인 : 정호식 / 편집인 : 윤미진

    발행소 : 경기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596(장항동, MBC드림센터), 031-995-0467 / 발행일자 : 2016년 4월 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진

    © MBC PLUS. All Rights Reserved.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