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1.06.22

LIVE SCORES

이전으로 다음으로

해외축구

공격수 숨통 트이나? EPL, 2021-22시즌부터 두꺼운 VAR 라인 도입

  • 기사입력 2021.06.11 09:20:12   |   최종수정 2021.06.11 09:36:46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VAR(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VAR(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비디오 판독(VAR) 라인이 다음 시즌부터 소폭 두꺼워진다.

 

영국 매체 '더 선'은 6월 11일(한국시간) "EPL 20개 구단 회의 결과에 따라 다음 시즌부터 VAR은 두꺼운 선을 쓰게 된다. 이는 공격수들에게 어드밴티지를 주기 위함"이라고 보도했다.

 

EPL은 앞서 2019-20시즌부터 VAR을 도입해 오프사이드 오심을 잡아내기로 결정했다. 하지만 부작용도 있었다. 판독 결과에 많은 시간이 소요돼 경기의 흐름을 루즈하게 한다는 반응과 함께 '오심도 경기의 일부'라는 일부 전통주의자들의 반대에 부딪히기도 했다.

 

매체는 "최종 수비수 라인은 현재보다 1픽셀 가량 두껍게 그려질 예정이다. 실제 공간에서는 10cm 정도로 적용 될 것이다. 이는 공격수들에게 더 많은 어드밴티지로 작용할 전망이다. 사실상 마지막 수비수보다 10cm 앞서도 온사이드로 간주된다"고 설명했다.

 

지아니 인판티노 국제축구연맹(FIFA) 회장은 VAR 판정이 너무 빡빡하고 경기 정신에 반드시 부합한다고는 볼 수 없다고 인정했다. 이번 결정은 최소 2시즌 동안 유지된다. VAR 판독에 소요되는 시간도 더욱 빨라질 전망이다.

 

도상현 기자 shdo@mbcplus.com

 

 



  •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news

    더보기

    video

    더보기
    승패예측

    hot 포토

    더보기
    [줌 in 포토+] 남심 저격 필라테스 강사 구은영, 15위로 미스맥심 ..
    [줌 in 포토+] 이렇게 귀여운 PC방 알바가 있다고? 미스맥심 top24 ..
    '살아있는 손끝' 우수한, LG 치어리더팀 떠오르는 샛별
    [줌 in 포토+] 미스맥심 콘테스트 24강, 코스프레 대결 드디어 시작!
    SSG 장은유 치어리더, 아이돌 그룹 출신의 남다른 춤선
    [줌 in 포토+] 21인치 호리병 몸매로 완판녀 등극... ‘맥스큐’ 커버..
    청순 치어 SSG 김도아, 랜더스필드 접수한 러블리 매력
    [줌 in 포토+] 맥심 모델도 재수생이 있다, 미스맥심 콘테스트 24강..
    [줌 in 포토+] '독자의 차’, 모델 김은진 군용차 레토나 앞에서 아..
    [줌 in 포토+] 인기 웹화보 모델 최세희, 10위로 미스맥심 콘테스트..
    여름맞이
    top